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벚꽃분양 3만6,000가구…5년만에 최대 물량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오는 4월 전국적으로 3만6,000여가구가 분양할 예정입니다.지난 해 같은 기간(1만6,307가구)보다 2배 이상 많은 수준이고, 3만가구가 넘은 건 2015년 이후 5년 만입니다.권역별로는 수도권이 2만5,252가구로 전체의 69.2%를 차지했고, 지방도시가 5,800여가구로 뒤를 이었습니다.권일 부동산인포 팀장은 “올해 초부터 청약업무 이관때문에 분양이 1월부터 시작을 못 했고, 코로나 사태로 분양 일정이 연초부터 밀려나가고 있는 상황이라 자연스럽게 4월 이후로 물량이 늘어난 것”이라고 설명..

      부동산2020-03-26

      뉴스 상세보기
    • '벚꽃 분양' 돌입…"분양가상한제 걸린 서울 지역 관심"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부동산 경기 침체가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내달 전국적으로 3만6,000가구 가량이 분양될 예정이다. 26일 부동산인포 조사에 따르면 4월 분양예정 물량은 56개 단지에서 총 3만5,880가구다.(아파트 기준. 임대제외) 지난 해 같은 기간(1만6,307가구)보다 2배 이상 많은 수준이고, 3만가구가 넘은 건 2015년 이후 5년 만이다. 권역별로는 수도권이 2만5,252가구로 전체의 69.2%를 차지했고, 지방도시가 5,800여가구로 뒤를 이었다.권일 부동산인포 팀장은 "올해 초부터 청약업무..

      부동산2020-03-26

      뉴스 상세보기
    • 서울 1분기 전세가율 3%p 올라…전세시장 전망은 엇갈려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정부의 연이은 부동산 규제대책과 코로나19 등으로 주택시장이 주춤하면서 서울의 전세가율이 지난해 4분기 대비 3%포인트 올랐다. 전문가들은 이 같은 현상이 전셋값 상승 때문이 아니라 매매가격이 조정되면서 오른 결과라고 분석했다.   9일 직방이 국토교통부 아파트 실거래가를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1분기(1~3월 현재) 서울의 전세가율은 59.9%다. 12·16대책 전후인 지난해 4분기 서울 전세가율이 56.9%인 점을 고려하면 3%포인트 올랐다. 경기도는 1분기 전세가율이..

      부동산2020-03-09

      뉴스 상세보기
    • 5대 광역시 6만여 가구 분양…“대·대·광 열기 이어갈까”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 올해 지방 5개 광역시에서 총 6만여 가구가 분양을 계획 중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16일 부동산 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올해 부산, 대구, 광주, 대전, 울산에서 5만9,947가구가 일반분양할 계획입니다. 지난해 5만2,280가구 대비 14.7% 늘어난 수준입니다. 공공분양과 조합원분을 제외한 일반분양분 기준입니다. 임대가구는 제외됐습니다.지역별로는 대구가 2만3,777가구로 가장 많고 부산이 1만6,333가구로 뒤를 잇습니다. 대구와 부산은 지난해보다 각각 10.4%, 20.6% 증가했습..

      부동산2020-01-16

      뉴스 상세보기
    • 올해 서울 일반분양 2만여가구…작년比 37.6%↑

      서울의 올해 일반분양 물량이 지난해보다 약 40% 늘어날 것으로 조사됐습니다.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는 청약통장 가입자들을 대상으로 한 올해 서울의 일반분양 물량이 약 2만 800가구로 지난해 서울의 일반분양 실적보다 37.6% 증가할 것으로 예측했습니다.구별로는 둔촌주공 재건축의 분양이 계획된 강동구가 약 7,200가구로 가장 많았고, 동작구 약 2,300가구, 은평구 약 2,100가구 등의 순이었습니다.아울러 서울의 전체 분양물량 가운데 69.1%인 약 1만4,000가구는 재건축·재개발 등의 도시환경정비사업을 통해 나..

      부동산2020-01-0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부동산인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부동산인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