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기자의 눈] 코로나19 석 달, 바이러스가 남긴 교훈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잠잠해지는가 싶던 코로나19 확산세가 이태원발 확산으로 인해 다시 우려를 더하고 있다. 끝 모르고 길어지는 바이러스 확산에 이제는 일상으로의 복귀를 더는 미룰 수 없다는 이야기도 나온다. 그러나 아마도, 우리가 복귀하게 될 일상은 코로나19 이전의 일상과는 사뭇 다를 것이다.증권가 역시 마찬가지다. 코로나19가 남긴 수많은 변화들이 증권가의 새로운 일상으로 자리매김할 것이기 때문이다. 가장 큰 변화는 ‘개인 투자자의 증가’다. 코로나19로 경기가 침체되며 저금리 시대가 본격화되는 사이 20여 년..

      오피니언2020-05-12

      뉴스 상세보기
    • 재계 “주식 반대매매 일시 중지·규제 유예를”

      [앵커] 전국경제인연합회가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경제계의 절박함을 대변해 목소리를 냈습니다. 전경련은 경제를 살리기 위한 특단의 대책으로 주식 반대매매 일시중지와 기업 규제 유예 등을 요구했습니다. 서청석기자의 보도입니다.[기자]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 위기감이 고조되는 가운데 재계는 정부에 전방위적인 경제 분야 대책을 요구했습니다.[싱크]허창수 /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코로나19에 대한 공포로 전 세계 실물 경제와 금융시장이 크게 위축되고 있습니다. 방역만큼이나 경제분야에도 특단의 대책이 요구..

      산업·IT2020-03-25

      뉴스 상세보기
    • 투자자예탁금 40조 육박, 코로나19 폭락장에 개미들 저가매수 눈치싸움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코로나19 여파로 주식 시장이 폭락하는 상황에서 주식 시장 진입을 준비하는 대기성 자금인 투자자예탁금이 40조원에 육박한 것으로 집계됐다. 25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23일 기준 투자자예탁금은 39조8,667억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투자자예탁금은 투자자가 주식을 사려고 증권사에 맡겨두거나 주식을 판 뒤 찾지 않은 돈으로, 투자자예탁금이 증가하고 있다는 것은 주가가 폭락하자 저가 매수를 노리고 투자자들이 주식 시장 주변에 자금을 쌓아두는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말 27..

      증권2020-03-25

      뉴스 상세보기
    • 애국개미? 반대매매 급증 ‘빚투’ 주의보

      [앵커] 최근 주식시장에서는 ‘애국개미’라는 말이 등장했습니다. 외국인의 자금 이탈 등으로 인해 끝없이 하락하는 주식 장에서 순매수를 이어가며 지수 하락을 방어하고 있는 개인투자자를 지칭하는 말인데요. 주가 반등을 노린 저가매수 전략을 행하는 이들의 투자전략에 우려되는 부분이 있다고 합니다. 이소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코로나19가 확산하던 지난 2월 중순부터 주식시장에서는 개인투자자의 순매수 행렬이 이어졌습니다. 주식시장 반등을 노린 저가매수가 시작된 것인데, 이 기간 ..

      증권2020-03-18

      뉴스 상세보기
    • [기자의 눈]애국개미? 하락장 부추기는 ‘빚투’ 주의보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요즘 주식시장에서는 ‘애국개미’라는 말이 우스갯소리로 돈다. 개인투자자를 의미하는 ‘개미’라는 별칭에 ‘애국’이란 단어가 붙은 것인데, 코로나19 사태로 장이 급락하는 상황에서 개인투자자들이 순매수로 시장을 방어하고 있는 것을 두고 하는 말이다. 실제로 개인투자자들의 순매수 규모는 어마어마하다. 국내에 코로나19가 본격 확산하기 시작한 지난달 중순을 기점으로 최근 한 달 동안 개인투자자들은 11조원이 넘는 주식을 유가증권시장에서 순매수했다. 순매도를 기록한 날은 3월 4일..

      오피니언2020-03-18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반대매매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반대매매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