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한경연 “국가채무비율 급상승 조짐·…일본 전철 밟을 수도”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우리나라 재정 건전성에 적신호가 켜졌다는 관측이 나오면서 일본의 전철을 밟지 않도록 중장기적인 채무관리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한국경제연구원은 2일 ‘국가채무·재정안정성 분석과 정책 시사점’ 에서 “우리나라는 지속적 재정흑자로 국가채무가 안정된 독일형과 지속적 재정적자로 국가채무가 누적된 일본형 사이의 갈림길에 서 있다”면서 “미래 재정안정성에 적신호가 켜진 현 상황을 타개할 국가채무증가·재정적자 악순환 방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경연에 따르면 우리나라 ..

      경제2020-09-02

      뉴스 상세보기
    • 독일 자동차 전문지, '현대차의 성공 이끈 10가지' 특집 게재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독일의 3대 자동차 잡지중 하나인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AMS)'가 최근호에서 현대·기아차가 유럽의 대중 브랜드는 물론 프리미엄 브랜드까지 위협하고 있다며 10가지 성공요인을 특집으로 소개했다.AMS가 선정한 현대·기아차의 10가지 성공 요인은 △디자인 △내구성 △고성능차 주행 성능 △친환경 기술 △사용성 △보증기간 △편의성 △가격 △유럽 현지 맞춤형 기술 개발과 생산 △스포츠 마케팅이다.AMS는 현대·기아차의 첫번째 성공 요인으로 디자인을 꼽으며 독자들..

      산업·IT2020-09-01

      뉴스 상세보기
    • [글로벌워치] 미, 주독미군 3분의 1 감축…1만2,000명 재배치·귀환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미국이 독일 주둔 미군을 약 1만2,000명가량을 감축해 미국과 유럽 내 다른 지역으로 재배치하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마크 에스퍼 국방장관은 현지시간으로 29일 국방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주독미군 5,600명을 유럽에 재배치하고 6,400명을 미국에 복귀시키는 등 모두 1만1,900명을 독일에서 감축하겠다고 밝혔다.이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독일의 국방비 지출이 적다는 불만을 표시하며 감축 입장을 밝힌 이후 관련 절차를 본격화한 겁니다. 다만 미국 내 반대가 많고 트럼프 대통령이 재선에 실패..

      정치·사회2020-07-30

      뉴스 상세보기
    • 현대차 넥쏘, 독일서 “매우 뛰어난 차” 호평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가 유럽의 권위있는 자동차 전문지에서 실시한 주행평가에서 ‘매우 뛰어난 차’로 호평받았습니다.독일의 3대 자동차 매거진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는 최근 호에서 넥쏘의 성능을 평가한 기사를 다뤘습니다.이번 체험은 수소차 운행은 처음인 직원이 1주일 간 넥쏘를 타고, 일반도로와 고속도로 등 총 1,500km를 주행하며 성능을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습니다.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는 넥쏘의 가장 큰 장점으로 실용적인 항속거리를 꼽았습니다.  또한 충전이 ..

      산업·IT2020-07-10

      뉴스 상세보기
    • "10년간 독일 집값 118% 상승…해법은 공급확대"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안정 시장이라 평가받던 독일 주택가격이 10년새 118.4% 급등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외에도 영국, 미국, 호주, 일본 등 많은 국가에서 집값 급등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주택가격 상승이 우리만의 문제가 아니란 얘기다.    23일 한국건설산업연구원(건산연)과 한국주택학회는 공동으로 ‘글로벌 도시의 주택시장과 정책’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해 독일, 영국, 미국, 호주, 일본, 싱가포르 등 6개 국가의 주택가격 상승 현상과 대응 정책을 분석했다. 건산연은 이들 국가 중 상당수..

      부동산2020-06-2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글로벌 워치] 아르헨, 가격 폭등에도 멈출 수 없는 고기 사랑

      SEN 뉴스 플러스

      2019-09-16 (월) 09: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독일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