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IMO 2020' 시행 눈앞... 코스닥 조선기자재 업체들 기대감↑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국제해사기구(IMO)의 환경규제가 적용되는 2020년이 찾아오면서 조선사뿐만 아니라 조선기자재 업체들에 대한 기대감도 상승하고 있다.  ‘IMO 2020’이라고도 불리는 이번 환경규제는 조선 업계에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 IM0 2020이 시행되면서 선박 연료유의 황 함유량 기준을 기존 3.5%에서 0.5%로 대폭 낮춰야 하고, 배출규제해역의 경우 기준이 0.1%까지 강화된다. 만약 이를 어길 시에는 운항 정지를 비롯한 제재를 받게 된다.  IMO 2020 규제를 피..

      산업·IT2020-01-14

      뉴스 상세보기
    • 대창솔루션, 3분기 누적 매출액 336억원·영업익 흑자전환 달성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대창솔루션은 14일 개별기준 2019년 3분기 실적을 공시했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대창솔루션은 3분기 누적 매출 336억원, 영업이익 7억원을 기록했다. 누적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약 68% 증가한 수치이며, 영업이익은 1분기 이어 꾸준히 증가하며 흑자폭을 확대했다. 3분기 기준 매출액은 112억원, 영업이익은 4,200만원으로, 회사 측은 지난해 수주한 캐나다 온타리오주 브루스파워 원자력발전소에 납입하는 핵폐기물 저장 용기가 출하되면서 실적 성장에 기여한 것으로 보고 있다. ..

      증권2019-11-14

      뉴스 상세보기
    • 메딕바이오엔케이, 인제대와 노인성 습식 ‘황반변성용 점안형’ 치료제 MOU 체결

      대창솔루션의 관계사 메딕바이오엔케이는 함께 항암제를 개발하고 있는 동남권원자력의학원이 c-Myc 유전자를 조절하여 NK세포의 항암효과를 높일 수 있는 기전을 규명했다고 28일 밝혔다.c-Myc 유전자는 암의 발생과 성장에 영향을 미치며, 유방암, 간암, 백혈병 등 다양한 암에서 과발현 된다. c-Myc 유전자를 높게 발현하는 암은 NK세포에 의해 잘 죽지 않으며, c-Myc 유전자 발현을 억제하면 NK 세포 치료 내성을 극복할 수 있다는 것을 최초로 밝혀냈다.NK세포는 선천적인 면역을 담당하는 혈액 속 백혈구의 일종으로, 간과 ..

      증권2019-08-28

      뉴스 상세보기
    • 대창솔루션, NK세포 췌장암 항암효과 규명 부각에 강세

      대창솔루션이 NK세포 췌장암 항암효과 규명 부각에 강세다. 28일 오전 11시 51분 현재 대창솔루션은 전 거래일보다 7.67% 상승한 435원에 거래되고 있다. 대창솔루션 관계사 메딕바이오엔케이와 NK세포 항암치료제 개발에 나선 동남권원자력의학원은 발암 유전자인 c-Myc을 조절해 NK(Natural Killer) 세포의 항암효과를 높일 수 있는 기전을 규명했다고 이날 밝혔다. 동남권원자력의학원 연구팀은 c-Myc 유전자를 높게 발현하는 암은 NK 세포에 의해 잘 죽지 않으며, c-Myc 유전자 발현을 억제하면 NK 세포 치료..

      증권2019-08-28

      뉴스 상세보기
    • 정부, 원전해체산업 키운다.. 원전해체·핵폐기물 관리기업 수혜

      정부가 탈원전 정책의 일환으로 원전해체산업 본격 육성에 나선다.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자부)는 지난달 24일 종로구 석탄회관에서 ‘원전해체산업 민관협의회’를 개최하고 원전 해체분야 기업에 연구 및 개발 자금을 지원하고 2022년까지 약 1,600억 원 규모의 조기발주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4월에는 '원전해체산업 육성 전략'을 통해 2035년 시장점유율 10%를 달성, 세계 5대 원전해체 강국으로 도약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산자부에 따르면 오는 2030년까지 설계 수명이 만료되는 원전은 총 12기(고리1·2·3..

      산업·IT2019-08-2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대창솔루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대창솔루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