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최악은 지났다···코로나 진정 기대감에 뉴욕 증시 7%대 폭등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이 정점을 지났다는 분석이 나오며 뉴욕 증시가 7%대 폭등 마감했다. 9거래일 만에 최대 상승폭으로 유럽을 비롯해 미국에서도 확진자와 사망자 증가폭이 둔화됐다는 소식이 호재로 작용한 모습이다. 6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627.46포인트(7%) 오른 2만2,679.99에 마감했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175.03포인트(7.03%) 상승한 2,663.68에 마쳤다. 기술주 위주의 나스닥도 540.16포인..

      증권2020-04-07

      뉴스 상세보기
    • 코로나19 확진세에 하락 마감한 뉴욕증시...다우 1.8%↓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세에 뉴욕 증시가 상승세를 지키지 못하며 하락 마감했다.  31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10.32포인트(1.8%) 내린 2만1,917.16에 마감했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42.06포인트(1.6%) 하락한 584.59에 마쳤다. 기술주 위주의 나스닥도 74.05포인트(0.95%) 하락하며 7,700.10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현지시간 31일) 통계전문사이트 월도미터스(Worldometers)에..

      증권2020-04-01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 뉴욕증시 3% 급등…“국내 시장 숲보단 나무를 봐야”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뉴욕증시가 3% 넘는 반등 랠리를 펼쳤다. 코로나19 백신 개발과 정부의 추가 부양책 기대감이 투자심리를 받쳐줬다. 국내 시장 역시 극심한 공포는 진정됐지만, 증시 변동성은 여전하다는 우려 속 지수보다는 종목으로 대응해야 한다는 조언이 나온다. 숲이 아닌 나무를 봐야 한다는 것이다. 30일(현지시각) 다우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690.70포인트(3.19%) 오른 2만2327.48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다드앤푸어스(S&P)500 지수는 85.18포인트(3.35%) 상승한 2626.65, 나스닥 지수..

      증권2020-03-31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 뉴욕증시, 이틀 연속 상승…“반등 기조 속 높은 변동성 유의해야”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미국 뉴욕증시는 2조 달러 규모의 통 큰 경기부양책 합의 소식에 연이틀 상승세를 보였다. 슈퍼 경기부양책에 투자자들의 마음이 들떠 있었고 버냉키 전 의장의 낙관론이 투자심리를 지지해줬다. 국내 증시 역시 반등 기조는 유지되겠지만, 높은 변동성에 유의해야 한다는 조언이 나온다. 25일 (현지시간)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495.64포인트(2.39%) 상승한 2만1,200.55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 1933년 이후로 최대 상승폭인 2,112.98포인트(11.37%) 치솟은 전날 장세의 훈풍을 이어간 셈이다..

      증권2020-03-26

      뉴스 상세보기
    • [주간증시]경기 부양책에도 요동치는 증시, 이번주는?

      [앵커]코로나19로 인한 증시 변동성이 상당합니다. 오늘도 매도 사이드카가 발동되는 등 급락세가 이어졌는데, 미국을 비롯한 각국의 정책공조와 우리 정책당국과 금융당국의 부양책에도 증시 안정은 쉽게 되지 않고 있습니다. 주간증시전망, 금일 시황 정리해 드린 뒤 취재기자와 함께 자세히 이야기 나눠봅니다. [기자]6%넘게 폭락 출발한 양 시장은 장 초반 매도 사이드카가 발동되기도 했습니다. 장중 낙폭을 줄이는 듯 보였던 시장은 다시 낙폭을 키우며 코스피는 5.34% 하락한 1,482.46에, 코스닥은 5.13% 하락..

      증권2020-03-2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뉴욕증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뉴욕증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