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호텔앤드리조트, 의성군과 국내 농산물 판로 확대 나서

산업·IT 입력 2022-07-18 10:38:11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한화호텔앤드리조트]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의성군과 국내 농산물 판로 확대에 나선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지난 13일 63빌딩 사이프러스 홀에서 의성군과 국내 농산물의 우수함을 알리고 판로를 확대하는 협약식(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농산물유통종합정보시스템 '농넷'에 따르면 마늘 1kg당 도매가가 지난해 7 4,009원에서 올해 6,585원으로 2,500원이 넘게 올랐다극심한 가뭄과 인력 수급 등의 문제로 마늘 수확에 어려움을 겪었기 때문이다엎친 데 덮친 격으로 소비가 위축돼 농가는 적자를 면치 못하고 있다

이에 한화호텔앤드리조트는 이번 의성군과 협약으로 마늘 농가에 대한 지속적인 일손 지원과 보유 플랫폼을 활용해 지역 우수 상품 발굴 및 판로 개척에 협력하기로 했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운영하는 지역 상생 플랫폼 로컬라이브는 5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파 농가를 도와주기 위해 기획전을 열어 7.2톤의 무안 양파를 판매했다이번에는 오는 31일까지 의성 마늘 기획전으로 다진 마늘 2개와 깐 마늘 1개 세트를 1만3,900원에 판매한다이외에도 의성군의 자두복숭아 등의 특산품을 선보이며 상품 소비 촉진에 기여할 계획이다.

 

지난 6월에는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임직원과 서울시 지역상생교류사업단이 함께 의성군 단촌면에 방문해 마늘 수확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또한 이날 수확한 마늘을 포함해 200여 개의 마늘 세트를 사들여 ‘동방사회복지회본부’를 포함한 5개 기관에 기부했다마늘 세트는 한부모 가족취약 계층 독거 어르신 등에게 전달된다한화호텔앤드리조트는 단순히 상품을 판매해 수익 창출로 끝나는 게 아니라 ESG 경영을 직접 실천한다는데 큰 의의를 두고 있다.

 

김형조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지역 상생 플랫폼 고도화 및 다양한 ESG 모델을 구축해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