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P-CBO 발행으로 상반기 총 3조원 기업 지원

금융 입력 2022-06-28 10:11:55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신용보증기금 전경. [사진=신용보증기금]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신용보증기금은 이달 4,500억원을 포함해 올해 상반기 코로나19 피해기업 등에 대해 총 3조원의 채권담보부증권(P-CBO)을 발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당초 세운 P-CBO 발행 계획보다 약 3,000억원을 초과한 규모다.


신보의 P-CBO보증은 개별 기업이 발행하는 회사채 등을 기초자산으로 유동화증권을 발행해 기업이 직접금융시장에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고정금리로 장기자금을 마련할 수 있다.


총 지원 금액 3조원 중 2조4,000억원은 신규 자금이고, 6,000억원은 기존 회사채 차환 자금이다. 지원 업체 수는 대기업 8곳, 중견기업 103곳 중소기업 905곳으로 특히 중소, 중견기업에 집중 지원됐다.


신보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우크라이나 사태 장기화와 급변하는 시장 상황으로 인해 어려움이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기업들의 경영 안정을 위해 유동성을 적기에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