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전동화·디지털·ESG’…순수 전기차 강화

산업·IT 입력 2022-01-25 19:47:23 수정 2022-01-26 12:59:33 장민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앵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전동화, 디지털, ESG에 초점을 맞춘 경영 전략을 내놨습니다. 특히 순수 전기차를 앞세워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인데요. 장민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메르세데스-벤츠가 ‘EQ’ 중심의 포트폴리오를 한층 강화해 한국 시장의 전동화 전략을 더욱 구체화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벤츠코리아는 올해 신모델 4대와 부분변경 모델 2대를 한국 시장에 선보일 계획입니다. 전기차 EQ 라인업을 확충해 전기 세단 ‘EQE’와 전기 SUV ‘EQB’, 고성능 전기 세단 ‘AMG EQS 53 4MATIC+’를 새롭게 내놓을 예정입니다


[싱크] 토마스 클라인 / 메스세데스-벤츠 대표이사

“시장 여건이 허락되는 한 앞으로 저희 메르세데스-벤츠는 전기차만 생산할 것입니다. 더 뉴 EQA와 더 뉴 EQS의 성공적인 국내 출시를 원동력으로 삼아 한국에서도 전동화를 실현해 나가고자 합니다.”


또 이날 벤츠 코리아는 메르세데스-마이바흐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The Concept Mercedes-Maybach EQS)’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아직까지 양산 체제까진 가지 않았지만  전기차 라인업 중 최고급 사양으로 출시할 예정입니다.


이 밖에도 벤츠 코리아는 디지털 고객 경험 향상을 위한 서비스 활동을 강화하고 ESG활동에 집중해 ‘탄소 중립’과 ‘지속가능성’을 주제로 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나가기로 했습니다.


서울경제TV 장민선입니다. / jjang@sedaily.com


[영상취재 임원후 / 영상편집 강현규]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장민선 기자 경제산업부

jja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