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UP가전’ 선포…“맞춤형 업그레이드 제공”

산업·IT 입력 2022-01-25 19:52:21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앵커] LG전자가 ‘진화하는 가전’을 새로운 화두로 제시했습니다. 기존 가전제품을 업그레이드해 새로운 기능을 추가해 쓸 수 있게 하겠단 겁니다. 보도에 정새미 기자입니다.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LG전자가 새로운 슬로건 '당신에게 맞춰 계속 더 좋아지는 LG UP가전'을 발표했습니다.


가전제품을 구매한 후에도 업그레이드로 새로운 기능을 추가하는 방식으로, 구매 후 구형이 되던 과거의 생활가전에서 벗어난 혁신 경험을 제공하는 겁니다.

 

LG전자는 오늘(25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UP가전 생태계 구축을 설명했습니다.

 

[싱크] 류재철 / LG전자 H&A 사업본부장(부사장)

"최대한 많은 ‘UP가전’의 기능들을 기존 제품에도 제공하자, 향후 저희들이 개발을 하고 또 클라우드에 연동이 되는 모든 제품들은 'UP가전'으로 개발을 하려고….


핵심은 스마트홈 플랫폼인 ‘LG 씽큐(LG ThinQ)’입니다.


고객과 UP가전을 연결하는 중심 축으로, 앱의 'UP가전 센터'로 업그레이드를 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반려동물을 키우게 된 경우, 트롬 세탁기·건조기 오브제컬렉션의 소프트웨어를 업그레이드하면 구매할 때는 없던 펫케어 기능이 추가되는 식입니다.

 

이를 위해 LG전자는 서비스 기획·운영·개발 등 약 100명 규모의 전담 조직을 구성합니다.


또한 시장의 의견을 검토해 제품에 반영하기 위한 앱 'UP가전 센터' 내 1:1 제안하기도 운영합니다.

 

LG전자는 올해 세탁기와 건조기, 공기청정기 등 약 20종의 제품군에서 업가전 신제품을 선보입니다.


이후 라인업을 늘려 가전 실적 세계 1위를 지키기 위한 새로운 성장동력을 만든다는 방침입니다.

 

서울경제TV 정새미입니다. / jam@sedaily.com

 

[영상편집 강현규]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