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약제급여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전국 입력 2021-07-23 16:15:30 강원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약물의 오남용을 줄이면서 적정한 치료를 수행한다는 것을 의미"

강원 원주 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사진=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원주=강원순 기자]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2020년 약제급여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고 23일 밝혔다.


2020년 약제급여 적정성평가는 국민보건에 미치는 영향이 큰 항생제, 주사제 등 주요 약제의 사용 관리 및 개선을 통해 오남용을 줄이고 적정 사용을 도모하기 위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하는 평가이며, 2020년 1월부터 12월까지 외래 진료내역 중 원내·원외 처방 약제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이번 평가에서 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은 ▲급성상기도감염 항생제 처방률, ▲급성하기도감염 항생제 처방률, ▲주사제 처방률 등 3가지 항목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


특히 급성상기도감염 항생제 처방률 4.62%(전체 평균 36.06%), 급성하기도감염 항생제 처방률 10.19%(전체 평균 57.69%), 주사제 처방률 1.44%(전체 평균 14.1%)을 기록하면서 전체 평균보다 훨씬 낮은 처방률로 1등급을 획득하게 됐다.


항생제 및 주사제 처방률은 낮을수록 해당 약물의 오남용을 줄이면서 적정한 치료를 수행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백순구 의료원장은 “앞으로도 약물 사용의 오남용을 방지하고 적정한 처방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모니터링을 지속하여 환자들이 안심하고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k10@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