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삼성전자 15억원 상당 '행복화성 지역화폐' 구매

정치·사회 입력 2021-05-11 16:49:58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경기 화성시 남양읍 화성시청사 전경.[사진=화성시]

[화성=임태성 기자] 경기 화성시는 삼성전자가 코로나19로 위축된 골목상권을 살리고자 15억원 상당의 행복화성 지역화폐를 구매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지역 내 소상공인 업소에서 사용이 가능한 지역화폐를 통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소상공인과의 상생을 꾀하겠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11일부터 오는 6월까지 10만원씩 충전된 카드 총 15억원 상당을 구매할 예정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삼성전자의 상생노력이 지역과 소상공인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항상 지역에 관심을 가지고 사회공헌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