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올 3분기 매출액 1,900억원…전년比 54%↑

증권 입력 2020-11-16 08:57:0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는 16일 2020년 3분기 잠정 실적을 공시했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빅히트는 올 3분기에 매출액 1,900억원과 영업이익 401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54%, 73% 각각 증가한 수준이다. 당기순이익 역시 전년 대비 92% 증가한 272억원으로 집계됐다. 직전 분기인 2분기와 비교해서는 매출액은 22%, 영업이익은 38%, 당기순이익은 51% 각각 증가한 수준이다. 


누계 실적 집계 자료도 공시됐다. 빅히트 측에 따르면, 올 3분기까지의 누계실적은 매출액 4,840억원과 영업이익 899억원, 당기순이익 604억원이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9%, 20%, 13% 증가한 수준이다. 


빅히트 관계자는 “음반의 판매가 견조했고, 공식 상품(MD) 매출의 꾸준한 증가 및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인수 효과 등으로 3분기 매출 호조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