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온시스템 “친환경차 핵심부품사로 글로벌 미래차 시장 선도”

증권 입력 2020-08-12 13:26:45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2일 열린 '미래차 간담회' 에서 손정원 한온시스템 사장이 발표하고 있다.[사진=한온시스템]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한온시스템은 더불어민주당의 미래전환 K뉴딜위원회 주관으로 열린 ‘미래차 간담회’에서 부품 전환 우수 기업으로 선정돼 ‘내연차 협력업체의 미래차 전환 사례’에 대해 소개했다고 12일 밝혔다.

한온시스템은 이번 행사에서 업계 선도 사례를 발표하고 환경차로 전환되고 있는 트렌드에 발맞춰 역량 확보 및 선제적 대응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을 소개했다.

한온시스템은 전기차, 수소차, 자율주행차 등 미래차 열에너지 관리의 다양한 제품뿐 아니라 통합열관리 시스템 개발 역량까지 갖추고 있다. 완성차의 겨울철 난방 시 주행거리 감소에 대한 고민을 해결해 주고 있고, 전기차의 경우 세계 최초로 전장 폐열을 회수하는 고효율 히트펌프 시스템과 독자 기술로 개발된 전동컴프레서를 공급하고 있다.

이와 함께, 연료전지차(수소차)에는 전기를 생산하는 스택으로 공기를 공급하는 공기압축기와 스택 냉각을 위한 고전압 쿨링팬 모터가 들어가며 자율주행차량에는 독립된 냉각시스템을 도입해 효과적으로 전장품의 증가된 발열량을 관리한다. 이처럼 한온시스템이 독보적 성과를 통해 글로벌 리딩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었던 것은 자동차 시장의 패러다임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과거 한라공조, 비스테온 공조사업, 마그나 유압제어사업부문을 효과적으로 통합함으로써 열에너지 관리 시스템의 전문기술을 축적해 온 결과물이라고 설명했다.

손정원 한온시스템 사장은 “견고한 글로벌 고객 베이스를 바탕으로 오랫동안 미래차의 선도적 기술 개발에 매진한 결과 오늘 같은 결실을 맺을 수 있었다”며 “한온시스템은 미래차 공조 및 열에너지 부문에서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며 독보적인 경쟁력을 강화해 지속성장 가능한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미래차의 배터리 사업이 각광받는 가운데, 친환경차 열에너지 관리 분야의 글로벌 리딩 기업인 한온시스템은 코로나19 등의 불확실성 속에서도 다가오는 이모빌리티 시대의 준비를 완료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온시스템은 한앤컴퍼니 인수 이후 적극적 투자로 미래차 관련 사업을 지속 확대해 가고 있다. 지난 5년간 1조 3,500억원의 R&D 투자를 진행했고 지난 2018년 45% 수준이던 친환경차 연구 인력 비중을 지난해 56%로 늘렸다. 이와함께, 정부 과제 연계 연구개발 활동도 활발히 진행 중이다./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