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초장기 ETF ‘HANARO KAP초장기국고채’ 16일 국내 첫 상장

증권 입력 2020-01-14 17:11:38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한국거래소가 NH-Amundi자산운용의 ‘HANARO KAP 초장기 국고채 ETF’를 오는 16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국내 최초의 15년 내외 초장기 듀레이션 ETF 상장으로, 저금리 장기화에 따른 초장기 채권 투자 수요에 대응한다는 구상이다.


‘HANARO KAP초장기국고채’의 신탁원본액은 80억원, 1좌당 가격은 5만원으로 예정됐으며 이는 상장일 전일 최종 확정된다. 총보수는 0.2%, 운용보수는 0.15%로 운영된다.


거래소는 이번에 상장되는 ETF에 대해 “국고채 만기 10년, 20년, 30년 발행물 가운데 지표종목을 동일 비중으로 구성한 지수를 기초지수로 하는 국내 최초의 초장기 듀레이션 ETF”라며 “중단기 상품 위주의 국내 채권 ETF 시장을 보완하는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상장일인 오는 16일 기준으로, ETF 상장종목 수는 총 451종목이다.


한편, 거래소는 투자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매일의 납부자산구성 내역을 CHECK 단말기와 거래소 및 자산운용사 ETF 홈페이지에 제공할 예정이다. 이어 “투자시 운용비용, 구성종목 교체 등에 따라 지수성과와 운용성과 간의 추적오차가 발생할 수 있어 상품구조에 대한 정확한 이해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