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한남3구역 수주 의지…"현대백화점 넣겠다"

부동산 입력 2019-10-17 13:54:45 수정 2019-10-17 13:58:11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대백화점그룹과 업무협약

지난 16일 윤영준(왼쪽) 현대건설 주택사업본부장(전무)과 정지영 현대백화점 영업본부장(부사장)이 서울 종로구 계동 현대건설 본사에서 한남3구역내 백화점 입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현대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서울에서 현대백화점이 입점하는 재개발 아파트 단지가 최초로 등장할 전망이다.

현대건설은 현대백화점 그룹과 지난 16일 서울 종로구 계동 현대건설 본사에서 향후 한남3 재정비촉진구역 주택재개발 정비 지역 내 백화점 입점 업무 협약 체결식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현대백화점 그룹은 유통, 미디어, 종합식품 등 다양한 분야에 현대백화점, 아울렛, 현대HCN, 현대그린푸드 등 10개 이상의 계열사를 소유하고 있다.

 

이번 전략적 협력의 주요 내용은 현대백화점 계열사 및 보유 브랜드의 한남 3구역 상가 입점 상가 컨텐츠 구성 및 운영에 관한 상호 공동 기획 한남3구역 입주민 대상 주거 서비스 제공(조식서비스, 케이터링 등)을 담고 있다.

여기에 현대백화점 문화 강좌를 포함한 다양한 문화 서비스도 함께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서울 최초 프리미엄 백화점이 들어선 아파트 콘셉트의 설계를 추진하고 있다면서 외관의 화려한 모습을 넘어선 단지의 가치와 입주민의 실생활 품격이 높아질 수 있는 특장점을 살리겠다고 강조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