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1%나눔재단, 장애인 위한 ‘희망날개’ 사업 전개

산업·IT 입력 2019-10-17 13:29:01 수정 2019-10-17 14:08:44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포스코1%나눔재단은 16일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참가선수에게 경기용 수동휠체어를 전달하고 선전을 기원했다. 왼쪽 상단 방미정 포스코 사회공헌그룹장, 남백원 전남도 장애인체육회 부회장, 유재응 포스코1%나눔재단 사업선정위원 왼쪽 하단 최형철 선수(볼링), 신백호 선수(볼링)[사진=포스코]

포스코1%나눔재단(이사장 최정우)이 장애인들을 위한 희망날개사업을 전개한다고 17일 밝혔다. 

 

포스코그룹 및 협력사 임직원이 매월 자발적으로 기부하는 급여 1%를 자원으로 운영되는 포스코1%나눔재단은 올해부터희망날개사업을 통해장애를 극복하고 새로운 삶에 도전하는 포항광양지역 장애인들에게 장애유형에 따른 맞춤형 보조기구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16일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참가한 선수 3명에게 경기용 수동휠체어를 전달하고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했다이날 휠체어를 전달한 선수는 장애인볼링 종목 신백호최형철(이하 전남선수와 육상 곤봉던지기 종목 최정수(경북선수다신백호 선수는 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바 있다.

 

포스코1%나눔재단은 이날 휠체어 전달을 포함해탁구선수를 꿈꾸는 고등학생에게 휠체어를어린 두 자녀와 첫 외출을 꿈꾸는 어머니에게 의족을후천성 시각장애가 있는 장애인자립센터 강사에게는 시각장애인용 노트북을 지원하는 등 연내 총 30명의 장애인에게 맞춤형 보조기구를 전달할 예정이다.

 

신백호 선수는“장애인 체육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낮은 편이지만포스코그룹 2만명의 후원자가 마음을 모아 후원해 주신다고 생각하면큰 힘과 자신감을 얻게 된다”고 말했다.

 

포스코 관계자는 "향후 포스코는 1%나눔재단의희망 날개사업을 장애인 거주 시설을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까지 확대해 지역사회에 경영이념기업시민을 적극 실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