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추석 앞두고 노사 봉사활동…1,500만원 상당 물품 전달

산업·IT 입력 2019-09-10 08:43:37 수정 2019-09-10 14:14:19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0일 이호평(왼쪽 두 번째) 한전 관리본부장과 오혜연(〃 세 번째) 광주 카리타스 근로시설 원장 등 관계자들이 광주전남 복지시설 3개소에 재활기구와 환경개선 물품 등을 전달하고 있다. / 사진제공=한국전력

한국전력은 추석을 앞둔 10일 광주 광산구에 있는 광주 카리타스 근로시설을 찾아 재활기구와 공기청정기 등 환경개선물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어려운 여건에서도 열심히 노력하는 장애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으며, 1,500만원 상당의 물품을 관내 복지시설 3개소에 지원했다.

 

지원 물품은 한전이 적립해 온 지역사랑기금으로 마련했는데, 지역사랑기금은 주민들에게 월 1회 무료상영하는 빛가람영화관의 관람인원에 상응하는 직원 성금과 회사 기부금을 모아 조성한 것이다.

이호평 한전 관리본부장은 한전이 본사를 이전하고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었던 것은 지역주민들의 도움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철호 전국전력노조위원장은 한전은 소외계층의 복지 사각 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 왔다작은 나눔이지만 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계속 펼쳐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전은 지난 3일부터 20일까지 3주간 추석맞이 사랑나눔 봉사활동기간으로 정하고, 본사를 비롯한 전국 300여 개 사업소 2만여 명의 봉사단원이 전기설비 점검 및 생필품 전달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