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테일, 중국 웨이하이센터 오픈

산업·IT 입력 2019-08-05 08:18:33 수정 2019-08-05 08:20:08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코리아센터

해외직구 플랫폼 몰테일을 운영하는 코리아센터는 중국 산동성 웨이하이시 '웨이하이 물류센터 A'을 공식 오픈했다고 5일 밝혔다. A동은 건물면적 2만4,864, 몰테일이 운영하는 4개국 8곳의 물류센터 중 최대규모다. 올초 웨이하이시에 부지면적 7만7,000m²의 계약을 마무리한 코리아센터는 2020년까지 총 3개동 규모로 물류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웨이하이센터 A동은 최신식 컨베이어 설치와 체계적인 자동화시스템을 도입해 입출고 관리 및 재고관리가 용이하다. 출입구 보안 검색대와 사각지대 없이 CCTV를 설치해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한 보안시스템을 강화했다. 화재발생시 초기 대응 및 진압을 위해 소화기, 옥내 소화전, 감지기를 비롯해 스프링클러 등을 추가 설치했다. 웨이하이다슈이보공항, 스다오항에 30분이내 진입이 가능하다.
 

물류처리능력도 크게 향상돼 기운영 중인 상하이 물류센터와 비교 시 센터와 인력활용 여부에 따라 최대 10배이상 증가했다기본물류업무 외에도 중국 내 패션의류, 전자제품, 가구, 잡화 등 경쟁력 있는 상품을 발굴해 메이크샵 쇼핑몰에 도매로 공급하는 서비스를 오픈한다. 공급자와 쇼핑몰 운영자 모두에게 새로운 시장을 발굴하고 수요가 매출로 실현될 수 있는 교두보로서의 역할을 한다는 방침이다.
 

몰테일 관계자는 "웨이하이센터 3개동이 모두 완공되면, 중국은 물론 동북아 이커머스 시장의 성장을 견인하는 거점이 될 것으로 믿는다향후 B2B분야의 역량을 강화해 코리아센터의 핵심사업인 오픈풀필먼트플랫폼 서비스에 집중할 계획이다고 말했다./문다애기자 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