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라, ‘한-방글라데시 비즈니스 파트너십’ 개최…140건 상담 진행

산업·IT 입력 2019-07-15 18:21:47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코트라는 한국무역협회와 공동으로 이낙연 국무총리의 공식방문과 연계해 14일(현지시간) 방글라데시에서 '한-방글라데시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개최했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가운데)이 국내 참가기업 관계자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코트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KOTRA)는 한국무역협회와 공동으로 14(현지시간) 이낙연 국무총리의 공식 방문과 연계해 방글라데시에서 -방글라데시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기계장비·부품, 소비재, 인프라 프로젝트 등 유망시장 개척과 투자진출 확대 등 한국과 방글라데시의 경제협력 교두보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방글라데시는 지난 8년 동안 매년 6% 이상의 경제성장을 이어오고 있고, 인구 17,000만명에 이르는 내수시장을 갖고 있다. 특히 최근 산업단지 100개를 조성하는 등 제조업 투자도 활발히 진행하면서 한국을 비롯한 다른 나라와 경제협력에 큰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

한-인도 비즈니스 파트너십에서 참가 국내기업과 현지 바이어가 1:1 비즈니스 상담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코트라 

행사는 종합품목 위주의 ‘1:1 상담회와 프로젝트 기업이 참여한 인프라 프로젝트 로드쇼로 구성됐다. 상담회에선 국내 중소·중견기업 19개사와 방글라데시 기업 115개사가 140건의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했다. 정우정공은 방글라데시 기업 랑스(Rangs)와 함께 특장차 조립 합작 생산법인 설립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기도 했다.

 

또 인프라 프로젝트 로드쇼에선 방글라데시 인프라, 건설 시장 진출을 위해 국내 기업 14개사와 방글라데시 유력 발주처 8개사 포함, 35개 기업이 프로젝트 진출을 위한 상담 90건을 진행했다.

 

코트라는 한국과 방글라데시 간 투자 진출 촉진을 위해 방글라데시 투자청(BIDA)과 협력·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 기관은 양국 투자정보 교환 투자진흥기관 간 교류 및 노하우 공유 투자 촉진을 위한 활동 공동 개발 및 수행 등에서 협력할 방침이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은 이번 행사가 국내 우수 중소·중견기업이 신남방시장의 중요한 축인 서남아지역에 진출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코트라는 성장 가능성이 큰 서남아 국가의 시장 및 소비패턴 변화, 유망 프로젝트 등을 면밀히 분석해 우리 기업의 진출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