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쿡킷' 출시… 밀키트 시장 진출

산업·IT 입력 2019-04-23 15:13:39 수정 2019-04-23 15:14:38 이보경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CJ제일제당 '쿡킷'. /사진제공=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이 최근 급성장세를 보이는 밀키트(Meal Kit·간편요리세트) 시장에 뛰어들었다.
CJ제일제당은 23일 밀키트 브랜드 '쿡킷(COOKIT)'을 출시하며 올해 매출 100억원, 앞으로 3년 내 1,000억원 규모로 키우겠다고 밝혔다.
'쿡킷'은 전문 셰프의 요리 키트라는 콘셉트로 개발됐다. 신선한 식재료와 전문점 수준의 레시피로 집에서 간편하게 요리할 수 있도록 했다. CJ제일제당은 1년이 넘는 메뉴 개발과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테스트를 거쳐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에 최적화된 밀키트를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현재까지 개발된 메뉴는 한식과 일식, 이탈리아식 등 60여종이고, 2년 내 200여종의 메뉴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자사 식품 전용 온라인 쇼핑몰 CJ온마트에 밀키트 전용관을 구축하고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쿡킷' 판매를 시작한다. 
CJ제일제당은 CJ 계열사인 CJ프레시웨이, CJ대한통운의 경쟁력과 인프라를 결합해 시너지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CJ프레시웨이는 '쿡킷'의 식재료 공급, CJ대한통운은 새벽 배송을 전담한다. CJ제일제당은 올해 11월까지 100억원 이상을 투자해 밀키트 센터를 건설해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김경연 CJ제일제당 온라인사업담당 상무는 "다양한 메뉴와 최고의 맛과 품질, 식문화 트렌드 기반 서비스 등을 앞세워 국내 밀키트 산업의 성장과 발전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보경기자 lbk508@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