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N카드클립] 이름빼고 다 바꿔 고공행진 중인 휠라···"90년대 난 휠라 옷만 입었었지!"

비즈니스 입력 2019-12-16 13:26:24 뉴스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990년대를 주름잡던 휠라, 한때 누구나 갖고 싶었던 브랜드이기도 했었습니다. 시간이 지나면서 내리막길로 들어서고 없어지는 브랜드인가 싶더니 어느 순간, 리브랜딩을 통해 대세 브랜드로 자리잡았네요. 그 당시 유명한 의류브랜드로 안전지대, 잠뱅이, 티피코시, 스톰, 미찌꼬런던, 스톰, 무크, 보브, 죠다쉬 등 상당히 많은 브랜드들이 엑스(X)세대에게 지지를 받고 있었는데 시대가 바뀌면서 대부분의 기업들이 자생력을 잃고 브랜드를 철수했습니다. 지금도 위기에 처한 기업들이 많이 있을텐데 휠라의 재탄생 스토리를 학습하여 꼭 성공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길 기원합니다.

 

[기획=뉴미디어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