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국토부, 스텔란티스·BMW·혼다·아우디·현대차 등 26개 차종 리콜

      [서울경제TV=장민선 기자] 국토교통부는 스텔란티스코리아, 비엠더블유코리아, 혼다코리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현대자동차, 테슬라코리아, 만트럭버스코리아에서 제작 또는 수입·판매한 총 26개 차종 2만 9,092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한다고 21일 밝혔다.스텔란티스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짚 체로키 등 5개 차종 9,052대는 엔진제어장치 소프트웨어 오류로 엔진오일이 부족할 경우 경고등이 점등되지 않아 지속 운행 시 시동이 꺼질 가능성이 확인되어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에 들어간다.해당 차량은 2..

      산업·IT2022-01-21

      뉴스 상세보기
    • [글로벌워치] ‘백신 미접종’ 조코비치…국제 갈등 비화 外

      △ ‘백신 미접종’ 조코비치…국제 갈등 비화 세르비아의 테니스 스타 노바크 조코비치가 백신 접종 여부 미확인으로 호주 입국을 거부당하면서 양국 간 감정싸움이 벌어지는 양상입니다.조코비치 선수의 아버지는 세르비아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코비치를 향한 공격은 세르비아를 공격하는 것”이라고 주장했고,호주와 서방이 세르비아인이라는 이유로 부당하게 대우한다고 비난하며, 1999년 코소보 전쟁 당시 나토(NATO)가 세르비아를 공습했던 것을 언급하기도 했습니다.특히 세르비아 대통령은 물론 호주 총리까..

      경제2022-01-07

      뉴스 상세보기
    • BMW, CES서 ‘iX 플로우’·‘BMW 시어터 스크린’ 공개

      [서울경제TV=장민선 기자] BMW가 현지 시간으로 지난 5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22’에서 전자잉크(E-Ink)를 활용해 차량 외장 색상을 원하는 대로 변경하는 ‘iX 플로우(iX Flow)’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또한 영화관과 동일한 수준의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하는 ‘BMW 시어터 스크린(BMW Theatre Screen)’도 선보였다.운전자의 취향과 주변 상황에 따라 차량 외관 색상 바꿀 수 있는 ‘iX 플로우’는 BMW의 순수전기 플래그..

      산업·IT2022-01-06

      뉴스 상세보기
    • 벤츠, 첫 국내 판매량 3위…4년 연속 7만대 돌파

      [서울경제TV=장민선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처음으로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판매량 3위에 올랐다.5일 한국수입차협회와 업계에 따르면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작년 한해 7만6,152대를 판매해 현대차와 기아에 이어 판매 대수 3위를 차지했다. 현대차와 기아가 각각 국내에서 72만6,838대, 53만5,016대를 판매해 압도적으로 1, 2위를 차지했고 벤츠와 BMW가 그 뒤를 이었다. 이어 르노삼성차(6만1,096대), 쌍용차(5만6,363대), 한국GM(5만4,292대) 순이다.수입차협회가 수입차 판매를 집계한 2003년 ..

      산업·IT2022-01-05

      뉴스 상세보기
    • NH투자證 “에코프로비엠, 빨라지는 고객사의 시계추…실적 상향조정”

      [서울경제TV=최민정기자]NH투자증권은 4일 에코프로비엠에 고객사의 2022년 계획이 앞당겨 지며 2022년 실적 상향조정은 긍정적이나, 목표주가 산정의 기준년도가 되는 2024년 실적변동은 미미하므로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80만원을 각각 유지했다.주민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2021년 4분기 매출액 5,258억원은 컨센서스(시장전망치)를 21% 상회, 영업이익 383억원은 컨센서스를 5% 하회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다만 “1Q22 가동 예정이었던 CAM6(삼성SDI JV)가 12월 조기 가동에 들어가며 매출액..

      증권2022-01-0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GV70 4,880만원부터…벤츠와 경쟁

      SEN 경제라이브

      2020-12-17 (목) 09: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BMW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