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알바워치·페이워치' 엠마우스, 8억원 규모 프리 시리즈 A 투자 유치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핀테크 스타트업 ‘알바워치’와 ‘페이워치’의 운영사인 엠마우스(대표 최천욱, 김휘준)가 씨티케이인베스트먼트, 비티씨인베스트먼트, 원앤파트너스 등으로부터 8억원 규모의 프리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21일 밝혔다. 엠마우스는 2018년 2월 설립된 핀테크 스타트업으로 모바일앱 ‘알바워치’와 ‘페이워치’를 통해 GPS 정보를 기반으로 출퇴근을 인증하고 근무시간을 기록하면, 이를 마일리지로 적립해 현금으로 찾아 쓰는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표준계약서를 1분 만에 작..

      금융2019-11-21

      뉴스 상세보기
    • 씨티젠, 핀테크 사업 속도…‘라이브핀테크’ 100% 자회사 전환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핀테크 전문기업인 ’라이브핀테크‘를 통해 P2P금융시장에 도전장을 내민 씨티젠이 라이브핀테크를 100% 자회사로 전환하면서 관련 사업 진행에 속도를 붙였다.올해 금융혁신지원 특별법 시행으로 도입된 ’금융규제 샌드박스‘를 비롯해 최근 이낙연 국무총리가 금융회사의 핀테크 기업 투자 기회를 대폭 넓히겠다는 의지에 힘입어, 씨티젠 역시 성장 가능성 높은 핀테크 금융 시장에서 보다 합리적인 서비스를 선보여 사업을 확장시켜 나간다는 목표다.씨티젠은 라이브핀테크의 주식 35만9,598주를 약 36억원..

      증권2019-11-20

      뉴스 상세보기
    • “4차 산업혁명 시기 매력적인 투자처 ‘중국’”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앵커]KB자산운용이 어제 저녁 ‘차이나 데이’를 열고 중국의 성장 가능성을 강조했습니다. 이 자리에서는 중국 초상증권 홍콩 리서치센터장을 비롯한 중국 측 전문가와 KB자산운용 펀드매니저 등이 강연을 통해 중국 시장 가능성을 분석했습니다. 이소연 기자가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기자]국내 운용사 중 중국 시장 운용에 앞장서고 있는 KB자산운용이 지난 12일 ‘차이나 데이(CHINA DAY)’를 열었습니다. 이 자리에는 제시 구오(Jessie Guo) 중국 초상증권..

      증권2019-11-13

      뉴스 상세보기
    • [서울경제TV 금융자산포럼 2019] “오픈뱅킹, 금융업 수출 시대 연다”

      [앵커]지난 10월 30일부터 은행권 오픈뱅킹이 시작됐죠. 하나의 은행 앱으로 모든 은행계좌를 조회하고, 결제와 이체까지 가능한 시대가 된건데요. 오늘 열린 서울경제TV의 금융자산포럼에서는 오픈뱅킹이 바꾸는 금융의 미래를 구체적으로 그려봤습니다.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은 오픈뱅킹이 금융산업의 속성 자체를 크게 바꿔놓을 것으로 내다봤는데요. 자세한 소식 고현정 기자가 전해드립니다.[기자]각 은행이 보유한 고객의 금융데이터를 다른 은행, 핀테크업체 등 제3자가 활용할 수 있도록, 은행 간 장벽을 없애는 ‘오픈뱅킹’.&nb..

      금융2019-11-06

      뉴스 상세보기
    • [서울경제TV 금융자산포럼 2019] “미래 금융은 개인을 똑똑하게 하는 것”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앵커]예금 카드 보험 등 연동 관리 자산이 150조원에 달하는 핀테크 업체. 이번 서울경제TV 금융자산포럼에서 가계부 애플리케이션으로 뜨거운 호응을 받는 김태훈 뱅크샐러드 대표의 강연에 금융권 이목이 쏠렸습니다. 현장에서 이아라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금융 데이터를 모아 자산 관리에 들이는 시간을 아껴드립니다“ 은행, 카드, 증권, 보험 회사에 흩어져 있는 데이터를 한곳에 모아 자산을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더 나아가서는 데이터 분석을 통해 맞춤형 자산 관리를 할 수 있게..

      금융2019-11-0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핀테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핀테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핀테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