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캠코, 2,509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24일 결과 발표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가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사흘간 온비드를 통해 전국의 아파트, 주택 등 주거용 건물 233건을 포함한 2,509억원 규모, 1,502건의 물건을 공매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공매에는 감정가의 70% 이하인 물건이 682건 포함되어 있다. 신규 공매대상 물건은 23일 온비드를 통해 공고하며 개찰 결과는 24일 발표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온비드 홈페이지(www.onbid.co.kr) ‘부동산 또는 동산 > 공고 > 캠코 압류재산’에서 확인할 수 ..

      금융2019-10-18

      뉴스 상세보기
    • 해외 주요 선진국 주택시장, 안정세로 국면전환

      한국감정원 부동산연구원은 해외 주요 선진국의 주택시장 경기순환국면이 상승세에서 안정세로 전환됐고, 투자수요 차단 등 중앙정부의 강력한 규제정책으로 인한 영향이라고 11일 밝혔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14년부터 최근까지 OECD 주요국 및 비OECD국가의 주택가격 및 정책 동향을 조사했고, ’16~‘17년 가격이 급증했던 중국, 캐나다, 호주 등의 주택가격이 지난해부터 상승세가 둔화했는데, 그 원인에는 해당 국가의 중앙정부가 추진한 강력한 투자수요 차단 정책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

      부동산2019-10-11

      뉴스 상세보기
    • “서민 내집 마련 21.1년 걸려…2년새 4.7년↑”

      지난 2년간 서민의 내 집 마련 기간이 전국적으로 4.7년 늘어났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습니다.자유한국당 김상훈 의원실이 국토교통부 등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토대로 지난 2015년 1분기부터 올해 2분기까지 소득 분위별 ‘연 소득 대비 주택구매가격 배수’를 산출한 결과, 전국 소득 하위 20%인 1분위 가구의 주택구매가격 배수는 현 정부가 출범한 2017년 2분기 16.4에서 올해 2분기 21.1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택구매가격 배수가 21.1이라는 것은 모든 소득을 저축한다고 가정해도 21.1년은 모아야..

      부동산2019-10-07

      뉴스 상세보기
    • “5년간 미성년자가 토지·건물 1조원 증여받아”

      지난 5년간 미성년자가 물려받은 땅과 주택이 1조원을 넘어섰다.   1일 국토교통부와 국세청이 김상훈 자유한국당 의원에게 제출한 ‘최근 5년간 부동산 증여 현황’에 따르면, 지난 2013~2017년 동안 미성년자에게 부동산 7,785건이 증여된 것으로 나타났다. 수증액은 1조1,305억원에 달했다. 토지는 4,634건(7,223억원) 건물은 3,151건(4,082억원)이 증여됐다.   미성년자가 물려받은 부동산은 2013년 1,365건(2,115억원)에서 다음해 1,252건(1,816억원)으로 소..

      부동산2019-10-01

      뉴스 상세보기
    • 주택산업연구원, 10월 ‘주택거래 활성화 세미나’ 개최

      주택산업연구원은 다음 달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있는 건설회관에서 ‘주택거래 활성화를 위한 정책대안 모색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주택산업연구원과 한국주택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권영선 주택산업연구원 책임연구원이 ‘최근 주택거래시장 진단과 향후 전망’을 주제로 첫 번째 발표자로 나선다. 이어 ‘주택거래 활성화를 위한 정책과제’를 주제로 김덕례 주택산업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발표할 예정이다. 주제 발표 후에는 이용만 한성대 교수의 사회로 강성훈 한양대 교수, 김규정 NH투자증권 연..

      부동산2019-09-2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부동산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의 효과와 부작용!

      부동산 올인원

      2019-08-21 (수) 13: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주택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주택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