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코로나 장기화로 수출길 막힌 자동차 시장…역대 최저치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자동차 업체의 수출에 대한 체감 경기가 역대 가장 낮게 떨어지 것으로 나타났다.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올해 6월 완성차 업체와 부품 업체 등 자동차 산업 법인들의 수출 실적 기업경기실사지수(BSI)는 5월에 이어 14를 기록했다. 2003년 통계 집계 이래 가장 낮은 수치다.금융위기 여파에 허덕이던 2009년 2월에 기록한 종전 최저치(20)보다 6포인트나 하락한 것이다.BSI란 기업가의 현재 경영상황에 대한 판단과 전망을 조사한 지표로, 부정적이라고 답한 곳이 긍정적이라고 본 ..

      산업·IT2020-07-02

      뉴스 상세보기
    • [카드PICK] "새로운 디자인이 추가돼요"ㆍㆍ자동차 번호판 바뀐다

        자동차 등록 대수의 급증으로 국토교통부가 2019년 9월부터 자동차 번호체계를 7자리에서 8자리로 개편을 진행했습니다. 자릿수 개편에 이어 2020년 7월부터는 자동차 번호판에 새로운 기능이 적용된다고 하는데요. 대한민국 자동차 번호판이 어떤 부분이 어떻게 변경되는지 상세하게 알아보세요. [기획= 뉴미디어실]

      카드픽2020-06-30

      뉴스 상세보기
    • “코로나19 사태로 승용차 개소세 30% 인하”

      기획재정부는 소비 활성화를 위해 승용차 구매 시 개별소비세 인하 폭을 연말까지 30%로 적용한다고 밝혔습니다. 자동차 개소세는 코로나19 사태가 본격화된 이후 6월까지 70% 인하돼 세율이 1.5%까지 떨어진 바 있습니다. 정부의 이번 조치에 따라 자동차 개소세 세율은 연말까지 기존 5%에서 3.5%로 낮아지게 됩니다.또한 기재부는 주택임대차 묵시적 계약갱신 거절 기간이 오는 12월 10일을 기해 최소 1개월전에서 2개월 전으로 변경된다고 밝혔습니다. 쉽게말해 두 달 전에 집주인으로부터 계약해지나 임대료 인상 ..

      경제2020-06-29

      뉴스 상세보기
    • 늘어나는 자동차 수… 주차 편리한 부동산 '각광' 전망

      국내 자동차 등록대수가 2,400만대를 목전에 두면서 ‘주차여건’의 확충이 또 하나의 분양, 투자 성공 키워드로 떠오르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4월 기준 국내 자동차 누적 등록대수는 2,385만대로 2,400만대를 목전에 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15년 4월에 비해 344만7,197대(16.88%) 늘어난 수치이며, 인구 2.17명당 1대의 차량을 보유하고 있는 것과 같다.   이에 주차수용 능력을 얼마나 갖췄느냐에 따라 분양 성패가 갈리고, 분양 후 임차인 확보에도 영향을 ..

      S경제2020-06-25

      뉴스 상세보기
    • 우수AMS·우수TMM, 초소형 전기차 업계로 주목

      ㈜우수AMS∙㈜우수TMM이 울산광역시와 초소형 전기차 산업육성 및 투자지원 업무협약(MOU)을 지난 23일 체결했다.   울산광역시는 그 동안 초소형 전기차 산업 육성을 위해 2016년부터 울산테크노파크와 우수TMM을 중심으로 지역 중소기업과 협업하여 핵심부품 국산화 기술개발 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해 왔다.   송철호 울산광역시장은 “초소형 전기차는 미래교통 수단으로 다양한 서비스에 활용이 가능하여 신산업으로 성장이 기대되는 분야이다. 전국 최고의 자동차산업 인프라를 기반으로 초소형 전기차..

      라이프2020-06-2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증권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치료제 기대... 기아차 주가 큰 폭 상승

      주식잔소리

      2020-05-19 (화) 21:3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자동차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