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홍남기 “100+α 핵심전략품목 공급망 확보”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소재·부품·장비 핵심전략품목의 공급망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100+α에 해당하는 품목과 품목별 우선순위를 결정해 맞춤형 전략을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오늘 오전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1차 소재·부품·장비 경쟁력위원회 모두발언에서 “그간 정부가 발표한 대책들을 보다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3대 전략을 구축할 필요가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를 위해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특별회계를 신설해 ..

      경제·사회2019-10-12

      뉴스 상세보기
    • 中企 64% “소·부·장 국산화, 6개월 이상 필요”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라 소재·부품·장비의 국산화를 추진하는 중소기업 중 약 64%는 제품 대체까지 적어도 6개월 이상 소요된다고 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가 중소기업 약 1,000곳을 대상으로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기술개발 관련 애로 조사’를 실시한 결과입니다. 이 조사에서 응답 기업의 50.7%는 소재·부품·장비 국산화를 위해 현재 제품 개발까지 이르렀다고 답했습니다.   제품개발을 완료해 상용화까지 소요되는 시간을 묻는 말에는 가장 많은 34.1%가 ‘6개월~1년..

      경제·사회2019-09-25

      뉴스 상세보기
    • [연중 기획] 대-중기 상생으로 제조업 르네상스 구축을

      [앵커]일본의 부품 소재 수출 규제를 계기로 대일 의존도가 심한 한국경제 체질을 근본적으로 바꿔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습니다. 한국경제는 그동안 대기업 주도의 수출입국에 힘입어 경제강국으로 도약했지만 일본 부품소재 수입에 의존하는 한계를 드러내면서 수백조원의 대일 무역적자를 보는 가마우지 경제를 면치 못한 것이 사실입니다.   이에 서울경제TV는 일본의 수출규제 국면을 한국 경제 기술자립과 제조업 르네상스로 만들기 위한 전략과 방안을 고민하고 이에 발맞춰 뛰는 기업과 금융회사를 소개하는 연중기획 시리즈를 진행합니다...

      산업·IT2019-09-23

      뉴스 상세보기
    • “克日” 소재·부품·장비 자립에 추경 2,179억원

      일본 수출규제를 계기로 한국 소재·부품·장비 산업의 자립을 이루기 위해 정부가 추가경정예산 약 2,179억원을 투입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 오전 국무회의에서 “조기 공급 안정화 25개 품목은 이미 지난 8월 말 기술개발에 들어갔다”면서 이 같은 내용의 ‘소재·부품·장비 추경 예산 기술개발 사업 추진계획’을 보고했습니다.   기술개발은 공급안정화가 필요한 핵심 전략 품목과 국산 대체 가능 품목, 원천기술 역량을 제고해야 할 필수 소재 등 3가지를 중심으로 추진합니다. ..

      산업·IT2019-09-10

      뉴스 상세보기
    • [특징주]한국바이오젠, 해외 독식 불소계 이형코팅제 양산준비…수입대체 기대감에 강세

      정부가 국산화를 포함해 소재·부품·장비 분야의 경쟁력을 강화할 정책도 마련할 계획이라는 소식에 한국바이오젠이 주목받고 있다. 정부는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응하는 차원에서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 실무추진단’(가칭)을 출범하기로 했다. 9일 오후 12시 59분 현재 한국바이오젠은 전 거래일 대비 18.47% 오른 9,940원을 기록 중이다.전날 산업부 등 관계 부처에 따르면 정부는 소재·부품·장비 경쟁력위원회를 구성하면서 별도의 국장급 부서인 실무추진단을 신설한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소재..

      증권2019-09-0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증권일본 반도체 소재, 국산화 기대감... 강세

      베스트 트레이딩 맨

      2019-08-13 (화) 21: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소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소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