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줌인 부동산] ‘3기 신도시’ 하남 교산·남양주 왕숙 “물건이 없어요”

      [앵커] 3기 신도시 지구지정이 완료되면서 수요자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내년쯤 일반분양을 하면 2023년에는 첫 입주가 가능할 전망인데요. 실수요도, 투자수요도 관심이 높은 모습입니다. 현장에 가보니 교통인프라가 조속히 확충돼야 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서울 접근성이 좋아져야 서울 수요를 분산시킬 수 있을 것으로 관측됩니다. 부동산팀 설석용, 지혜진 기자가 하남 교산지구와 남양주 왕숙지구를 둘러보고 왔는데요. 자세한 얘기 들어보겠습니다.안녕하세요.[설석용·지혜진 기자]네. 안녕하세요.[앵커]먼저 설석용기자가 하..

      부동산2020-06-02

      뉴스 상세보기
    • [송승현의 집담⑧] 2020주거종합계획 발표 여전히 우려점은 많다

      최근 2020주거종합계획이 확정 발표됐다. 국토부에서 발표한 자료를 살펴보면 주택시장을 안정세로 전반적으로 평가하면서도 일부 지역의 국지적 상승에 대한 우려도 담겨있었다. 이에 안정 기조를 위해 좀 더 정책보강의 필요성도 강조됨이 느껴졌다.    시장에서 바라볼 땐 부동산시장 안정성에만 너무 초점이 맞춰졌다는 평가도 물론 제기되었다. 또 실수요자 보호와 투기수요 근절 그리고 주택공급도 계획에 담겨져 있어 나름의 큰 의미가 있는 발표였다고 본다.   무주택 서민의 주거안정과 공공주택 공급 그리고 ..

      오피니언2020-06-02

      뉴스 상세보기
    • 뉴욕 브로드웨이 송도에 상륙ㆍㆍ컨셉형 상가 '송도 브로드 스퀘어'에 기대감 커져

      최근 다른 상업시설들과 차별화된 컨셉형 상업시설이 눈길을 끌고 있다. 특색있는 외관과 컨셉에 맞춘 내부 MD구성 등이 시너지 효과를 내며 마치 외국에서 쇼핑하는 듯한 이색 경험을 선사하기 때문이다.   대표적인 사례로 광교신도시에 들어선 '아브뉴프랑'을 꼽을 수 있다. 이 상업시설은 프랑스의 카페거리에서 모티브를 가져온 대규모 스트리트몰로 프랑스의 분위기를 조성해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상가로 입지를 굳혔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상업시설 오피스텔 등 부동산시장에서 입지나 유동..

      S경제2020-06-02

      뉴스 상세보기
    • “전세도 부담” 서울 아파트 2,400만원 상승

      [앵커]서울 아파트 평균 전셋값이 작년보다 2,000만원 넘게 오르며 세입자들의 부담이 커지고 있습니다. 다만 강남과 강북지역에서는 양극화된 모습이 나타나고 있는데요. 서울 전셋값은 강남구에서 8,000만원 넘게 올라 상승폭이 가장 컸고, 강북 지역에서는 도봉구가 400만원대 상승에 머무르는 모습입니다. 정창신기자입니다.[기자]서울 전셋값이 1년새 2,400만원 넘게 올랐습니다.KB국민은행 부동산 리브온의 월간 KB주택가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의 아파트 평균 전셋값은 4억8,656만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작년 같은 기간보다 2..

      부동산2020-06-02

      뉴스 상세보기
    • ‘워라밸 시대’ 퇴근 후 여유 누리는 상업시설 ‘힐스에비뉴 여의도’ 관심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최근 코로나19 등 사회적 이슈로 인한 불황에도 불구하고 주택가나 업무지구 등 안정적 배후를 갖춘 상권이 부동산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다. 주거지나 업무지구와 인접한 상가는 기본적으로 탄탄한 고정수요가 뒷받침돼 외부요인의 영향을 적게 받기 때문이다. 2일 업계에 따르면 주52시간 근무제, 재택근무 확산 등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을 추구하는 트랜드가 정착하면서 사람들은 원거리 이동에 시간과 에너지를 소모하지 않고 생활반경 내에서 식사나 쇼핑을 하며 여가시간을 여유롭게 보내는 것을 선호하는 분위기다.업계 관..

      부동산2020-06-02

      뉴스 상세보기
    • 12·16대책 5개월…강남 잡혔는데 강북 상승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지난해 12·16 주택시장 안정화 대책 발표 이후 5개월 동안 서울 강남권 아파트값은 잡혔지만 성북 등 비강남권은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서울 아파트값이 평균 5%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국민은행 부동산 리브온 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의 ㎡당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1,065만원으로, 5개월 전인 작년 12월(1,016만원)과 비교해 4.9%(49만원) 상승했습니다. 3.3㎡당 163만원 오르고, 전용면적 84㎡ 아파트 기준으로 보면 4,156만원 상승한 셈입니다.최..

      부동산2020-06-01

      뉴스 상세보기
    • 전매규제 강화전 분양 ‘봇물’…4만5,727가구 일반분양 예정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6월 분양시장은 분양권 전매규제 강화를 앞두고 활기를 띨 것으로 관측된다.    1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6월 전국에서는 총 6만6,678가구(임대 포함, 오피스텔 제외)가 공급되며 이 중 4만5,727가구가 일반분양될 예정이다. 수도권의 일반분양 물량은 2만4,509가구(53.6%)를 차지했고 지방은 2만1,218가구(46.4%)인 것으로 집계됐다.   5월 일반분양 실적과 비교하면(5월 28일 기준, 전국 1만6,266가구, 수도권 7,444..

      부동산2020-06-01

      뉴스 상세보기
    • 12·16대책 5개월 서울 아파트값 5%·성북구 10%↑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지난해 12·16 주택시장 안정화 대책 발표 이후 5개월 동안 서울 아파트값이 평균 5%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1일 KB국민은행 부동산 리브온의 월간 KB주택가격동향 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의 ㎡당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1,065만원으로, 5개월 전인 작년 12월(1,016만원)과 비교해 4.9%(49만원) 상승했다. 3.3㎡당 163만원 오르고, 전용면적 84㎡ 아파트 기준으로 보면 4,156만원 상승한 셈이다. 이런 상승 폭은 직전 5개월(작년 7월부터 12월까지..

      부동산2020-06-01

      뉴스 상세보기
    • 서울 아파트값 바닥 찍었나…9주만에 상승 전환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난 3월부터 하락세가 이어졌던 서울 아파트값이 9주만에 상승 전환됐다. 절세 차원의 급매물이 거래되면서 강남권 일부 단지를 중심으로 회복 조짐이 감지되는 분위기다.    28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01% 상승했고 재건축 아파트와 일반 아파트가 각각 0.01%, 0.02% 올라 상승 전환됐다. 이밖에 경기·인천이 0.05% 올랐고 신도시는 0.01% 상승했다.   서울은 강남권을 중심으로 절세용으로 출시된 급매물이 거래되면서 강남(-0.0..

      부동산2020-05-29

      뉴스 상세보기
    • ‘추가 금리인하’ 청약시장 영향은…다음주 7,712가구 청약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난 28일 한국은행이 금융통화위원회 정례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0.75%에서 0.50%로 0.25% 인하했다. 지난 3월 16일 빅컷을 단행하면서 사상 첫 제로금리 시대에 접어든 이후, 2개월 만에 추가 인하를 결정한 것이다.    업계 관계자는 “보통 금리 인하는 대출 이자 부담 감소로 부동산 시장의 투자 수요 증가와 가격 상승을 초래한다”면서 “청약 시장에 이번 금리 인하가 어떻게 영향을 미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29일 부동산 ..

      부동산2020-05-29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