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프린터 최강자 누구”…제30회 서울마주협회장배 22일 개최

산업·IT 입력 2022-05-20 14:51:49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라온더파이터 모습. [사진=한국마사회]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국마사회는 오는 22일 서울경마공원에서 단거리 최강마를 가리는 스프린터 시리즈의 두 번째 관문인 30회 서울마주협회장배대상경주가 열린다고 20일 밝혔다. 

 

1993년 한국경마의 선진화를 위해 개인마주제가 전면화 되며 마주들의 권익보호와 위상강화를 위해 서울마주협회가 창립됐다. 협회 창립을 기념하기 위해 같은 해 신설된 서울마주협회장배 대상경주가 올해로 30회를 맞이했다.

 

서울과 부경을 통합한 최고의 스프린터 경주마를 선발하는 시리즈 경주, ‘스프린터 시리즈부산일보배’(G)서울마주협회장배’, ‘SBS스포츠 스프린트’(G)로 이어진다. 첫 관문이었던 지난 부산일보배에서는 어마어마가 4경주 만에 존재감을 드러내며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해 어마어마7연승을 행진을 끊고 10연승 무패를 기록하던 라온더파이터는 이 경주에서 어마어마의 벽을 넘지 못하고 첫 패배를 맛봤다. 하지만 이번 경주 어마어마가 출전을 보류하며 다시 한 번 단거리 최강의 타이틀을 두고 혼전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