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설 명절 맞아 3조5,000억 보증 공급

금융 입력 2022-01-25 15:44:28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윤대희(왼쪽)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이 25일 대구 달서구 성서공단 소재 ㈜영풍을 방문해 중소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신용보증기금이 설 연휴 전후 중소기업의 소요자금 증가에 대비해 총 3조5,000억원의 보증을 공급한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25일 중소기업 현장을 방문해 애로사항을 점검하고, 이 같은 보증 공급 계획을 밝혔다. 


신보는 코로나 연착륙 특례보증 등 코로나19 피해지원 제도를 활용해 심사절차를 간소화하고, 보증료 및 보증비율, 보증한도 등을 우대해 설 명절을 맞아 자금소요가 증가한 중소기업의 신속한 자금조달을 돕고,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윤대희 이사장은 이날 대구 달서구 성서공단에 위치한 식료품 제조기업 ㈜영풍을 방문해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영풍은 한식제품을 세계 80여개국에 수출해 K-푸드 유행을 선도하는 중기부 선정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신보는 지난해 수출기업 전용 특례보증을 통해 영풍의 수출 실적이 65%이상 성장하는데 힘을 보탰다. 


조재곤 영풍 대표이사는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원재료 가격과 물류비용이 상승해 많은 중소기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호소하며 신보가 중소기업의 위기극복을 위해 더 많은 역할을 해줄 것을 요청했고, 이에 윤대희 이사장은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지원제도 개선과 정책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부동산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