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한국 경제 4.0%…11년만 최고

금융 입력 2022-01-25 19:50:42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해 우리나라 경제 성장률이 11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한국은행은 지난해 실질 국내총생산, GDP 성장률이 4.0%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6.8%를 기록한 2010년 이래 가장 높은 수치입니다.

 

3분기 성장률이 0.3%에 그쳤지만, 4분기에 1.1% 성장률을 보이면서 연간 성장률 4%를 기록했습니다.

 

민간소비가 살아나면서 전체 경제 성장률을 끌어 올린 것으로, 지난해 민간의 성장 기여도는 3.2% 포인트로 집계됐습니다. /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