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티엠반도체·KT&G '맞손'…글로벌 전자담배 시장 진입

증권 입력 2022-01-21 10:10:13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아이티엠반도체는 지난해 8월 KT&G의 전자담배 릴 하이브리드 모델과 액상형 카트리지 신규 공급 사업자로 선정됐다.

 

KT&G는 아이티엠반도체의 SiP(System in Package) 기술과 설비 자동화 구현을 통한 생산 효율성을 높이 평가해 신규 하이브리드 모델 및 액상형 카트리지 신규 공급 사업자로 선정했고 올해 1월 제품 공급을 위한 글로벌 생산 라인 구축이 완료돼 본격적인 제품 공급을 목전에 두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아이티엠반도체는 연간 300만대의 신규 하이브리드 모델을 생산할 수 있는 글로벌 생산 라인을 본사 및 베트남 법인에 구축했으며 올해 상반기 국내 론칭을 목표로 제품 공급을 위한 막바지 양산 준비가 진행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독자적인 SiP 기술을 접목한 전자담배 제품 라인업을 다양화해 지속적인 매출 성장을 이루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한, 아이티엠반도체는 KT&G 하이브리드 전용 액상형 카트리지도 공급한다. 지속적으로 늘어나는 액상형 카트리지의 글로벌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추가 공급 파트너를 찾고 있던 KT&G는 아이티엠반도체의 반도체 생산 기술인 핸들러 로터리 설비 및 기술을 적용한 새로운 양산 방법을 높이 평가해 신규 사업자로 선정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아이티엠반도체가 생산하는 액상형 카트리지는 다음 달부터 국내 시장에 공급될 예정이며 하이브리드 모델의 해외 시장 확대에 따라서 상반기 내 액상형 카트리지의 해외 수출을 위한 준비가 진행 중이다. 액상형 카트리지 생산 시설은 국내 오창 본사에서 연간 2억개 이상을 생산할 수 있는 규모를 갖출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는 KT&G의 전자담배 시장 진입 및 신규 모델 양산을 시작으로 확대되는 전자담배 시장 내에서 아이티엠반도체의 입지를 더욱더 굳건히 할 계획”이라며, “내년에는 글로벌 전자담배 시장 성장에 맞춰 국내 시장 및 해외 수출 확대를 통해 다시 한번 회사가 폭발적으로 성장할 기회로 삼을 것”이라고 밝혔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