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글로벌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 2차’ 28일 1순위 청약접수

부동산 입력 2021-12-23 10:01:09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 1·2차 조감도. [사진=코오롱글로벌]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대전 중구 선화동에 들어서는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 2차’ 청약이 오는 27일 시작된다. 대전 내에서 처음으로 생애최초와 신혼부부 특별공급 추첨제 물량도 대기 중이다.


23일 분양관계자에 따르면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 2차 청약은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서 27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8일 1순위 해당지역 청약을 진행한다. 당첨자는 내년 1월 5일 발표하며, 당첨자 계약은 같은 달 17일부터 21일까지 5일간 진행된다.


코오롱글로벌이 시공하는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 2차는 대전 중구 선화동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 5층~지상 최고 49층 규모다. 전용면적 84㎡ 아파트 743세대와 오피스텔 50실을 합쳐 총 793세대로 조성된다. 현재 공사가 한창인 1차(1,080세대)와 함께 총 1,873세대의 대단지 하늘채 브랜드 타운이 조성될 예정이다.


전 세대 4Bay(베이) 구조로 설계되며, 일부 타입에는 3면에 발코니를 설계해 서비스 면적을 극대화했다. 기둥과 판, 선반을 활용해 수납과 동시에 공간을 만드는 코오롱글로벌만의 ‘칸칸 스마트 스페이스’도 도입됐다. 기존 천장고 대비 10cm 더 높은 2.4m 천장고도 적용하며, 거실과 주방에 60mm 층간소음 완충재를 설계해 층간소음을 줄였다. 

견본주택은 유성구 봉명동 일원에 마련됐으며,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사전 방문예약제로 운영 중이다. 공식 홈페이지에 영상과 VR(가상현실)로 세대 내부를 소개하는 사이버 견본주택 ‘스카이텔링’도 함께 제고하고 있다.


입주는 2025년 4월 예정이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부동산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