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대구경북본부, 노후공공임대주택 그린리모델링사업 본격 착수

전국 입력 2021-11-10 23:07:59 수정 2021-11-10 23:49:24 유영경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노후공공임대주택 성능 개선 그린리모델링 사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대구=유영경기자] LH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서남진)는 임대주택 입주자 삶의 질 향상과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건설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노후 공공임대주택 그린리모델링사업을 본격 착수한다고 밝혔다.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노후 임대주택의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고성능 단열재 및 창호, 고효율 LED 조명, 절수형 설비 등이 설치되며, LH 대구경북지역본부의 사업규모는 영구임대주택 19개 단지 약 4,700세대로, 총 830억을 투입 계획이다.


서남진 LH 대구경북지역본부장은 11월 중순 그린리모델링 공사 착공을
앞두고 준비상황 점검을 위해 대구산격단지에 마련된 견본세대를 시찰하고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노후 임대주택 에너지 성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켜 탄소중립 사회로의 전환에 기여하고 동시에 입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침체되어 있는 지역건설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겠다"며, "2022년 이후에는 더 많은 공공임대주택 입주민들이 주거환경 개선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그린리모델링 사업 확대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ysd9911@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