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VR투어를 통한 자본시장 박물관·역사 체험관 마련

증권 입력 2021-10-25 13:39:42 서정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온택트 관림문화 선도하기 위한 새로운 시도

실제 VR투어 화면. [사진=거래소 제공]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 한국거래소가 기존 오프라인 관람 체계에서 벗어나 온택트 관람문화를 선도하기 위한 새로운 시도를 하고 있다.

 

한국거래소는 부산과 서울에 각각 박물관, 홍보관을 두어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관람 서비스를 진행해왔다. 부산 본사에 위치한 자본시장역사박물관’, 서울사옥 홍보관 내 위치한 자본시장 역사·험관은 자본시장과 증권시장에 관심 있는 일반인들이 쉽게 자본시장의 역사에 접근할 수 있게끔 한 좋은 공간이다.

 

자본시장역사박물관은 지난 ‘194월 지역사회 문화공간 제공이라는 취지로 부산 BIFC에 개관했다. 박물관은 한국 자본시장 발전에 기여해 온 한국거래소의 역사적 정체성을 보여주는 공간으로 총 4,500여 점의 소장 유물 중 대표적인 530여 점의 유물을 전시하고 있다.

 

서울사옥의 자본시장 역사·체험관이 위치한 '마켓스퀘어'서울미래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역사적 건물이다. 1979년 한국거래소가 명동에서 이곳으로 옮겨오면서 여의도가 대한민국 증권중심지로 성장하는데 큰 계기가 된 건물이기에, 우리나라 자본시장 역사의 상징으로 그 가치를 인정받았다.

 

지난 20202월부터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박물관과 홍보관 방문 관람이 제한되어 왔지만, 한국거래소는 VR전시관이라는 새로운 대안을 마련했다.

 

이번에 오픈한 사이버 전시관은 실제 전시관과 흡사한 수준의 실감형 전시관으로 360도 회전하며 관람하는 것이 가능하다는 것이 특징으로, 전시콘텐츠 및 영상, 유물(상세해설) 등을 육안으로 보는 것과 같이 상세하게 관람 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일부 유물은 클릭하면 유물의 확대본과 설명을 함께 볼 수 있다.

 

특히 전문 학예사의 전시해설을 탑재한 학예사와 함께 하는 온라인 투어를 통해 음성해설을 통해 전시관을 더욱 생생히 즐길 수 있다.

 

관람의 편의성과 효율성을 극대화 한 ‘KRX 실감형 VR투어 사이버전시관은 지난 10월 첫째주부터 일반인들의 방문을 기다리고 있다.

 

거래소 관계자는 시간·장소에 관계없이 부산의 박물관과 서울의 체험관을 간편하게 체험할 수 있다사이버전시관을 찾아주는 고객들이 실제 박물관과 홍보관을 방문하는 것과 같이 실감나는 경험을 하실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전했다. /smileduck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정덕 기자 증권부

smileduck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