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가을 이사철’ 전세대출 제한 ‘만지작’

금융 입력 2021-09-07 19:48:34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가을 이사 철을 앞두고 금융당국이 전세대출에 대해서도 고삐를 죄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금융위원회 관계자는 “전세대출 금리가 2%대로 가장 싸다”며 “대출 이용자들이 먼저 전세대출을 받고, 그다음 신용대출을 이용하는 흐름을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지난해 전세대출 증가율은 33%를 기록했으며 올해도 연간 기준으로 20∼30% 증가속도를 보이고 있습니다. 전세대출채권 잔액은 현재 150조원 규모입니다.

 

금융위가 전세대출 급증세 통제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어, 추석 이후 전세대출 관리방안이 발표 될 것으로 보입니다. /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