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콕’ 배달 전성시대…라이더 40만명 육박

산업·IT 입력 2021-09-01 22:01:20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국내 배달원 숫자가 작년 하반기 기준으로 40만명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통계청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하반기 배달원 취업자 수는 39만명으로 2013년 조사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1년 전인 2019년 하반기(34만9,000명)와 비교하면 11.8% 증가한 수치입니다.

 

배달원에는 우편집배원, 택배원, 음식 배달원, 기타 배달원(음료·신문 등)이 포함됩니다.

 

지난해 배달원 수가 늘어난 데는 코로나19와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에 따른 ‘집콕’과 함께 증가한 배달 수요가 상당한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실제로 온라인쇼핑 동향을 보면 지난해 온라인으로 배달 음식을 주문하는 음식서비스 거래액은 17조4,000억원으로 1년 전보다 78.6% 증가했습니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부동산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