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정바이오, 서울아산병원과 비임상 활성화를 위한 MOU 체결

증권 입력 2021-06-21 09:44:00 수정 2021-07-12 11:50:08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우정바이오CI.[사진=우정바이오]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우정바이오는 서울아산병원 비임상개발센터와 공동연구 및 우정바이오 클러스터의 구축과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협약은 양 기관이 연구사업의 공동 진행 또는 질적인 협력연구, 공동연구진행 추진, 인적자원 교류 등을 통해 상호 공동 이익의 증진을 도모하고, 나아가 제약 및 의료산업 발전에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체결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신약개발에 관한 업무 협의 등 정기적인 교류를 통한 협력 개발 분야 지속 발굴, 양 기관에 구축된 서비스의 상호 활용에 대한 협력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서울아산병원 비임상개발센터는 산업통상자원부 바이오산업 핵심기술개발사업(신약실패율 감소를 위한 사전 예측 평가 플랫폼 구축 및 서비스)의 일환으로 지원받아 신약으로 개발중인 물질이 직면한 비임상 안전성 문제를 파악해, 필요한 경우 약물의 작용기작을 기반으로 한 실험 수행 및 분야별 전문가들의 통합적인 데이터 해석을 통해 해결법을 제시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울아산병원 비임상개발센터 손우찬 센터장은 “서울아산병원 비임상개발센터에서는 신약개발 과정에서 부딪히는 다양한 독성이슈들을 연구팀과 함께 해결하고 관리하여 성공률을 높이고 개발된 기술과 경험을 전파하는 활동을 하고 있다. 우정바이오와의 다학제적 협력 연구를 통해 비임상 시험 단계에서 신속하게 약물의 특성을 파악하여 초기 단계에서 불필요한 투자를 줄이고 빠른 사전예측 비임상 평가기술을 통한 비용과 시간 절감 및 생산성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우정바이오 천병년 대표는 “비임상 분야에서 국내 최고 수준의 연구 역량을 가진 서울아산병원의 비임상개발센터와 함께 하게 돼 기쁘다. 우정바이오는 향후 서울아산병원과 다방면에서 상호 협력을 진행해 양 기관의 연계적인 발전 및 우정바이오 신약클러스터의 비임상 분야 전문성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우정바이오는 국내 최초의 민간 주도 기업친화형 신약개발 클러스터인 ‘우정바이오 신약클러스터’를 개소할 예정이다. 신약 후보물질 탐색부터 비임상 개발, 임상 개발 및 특허, 법률, 기술 거래, 투자에 이르기까지 신약을 개발하고자 하는 기업을 원스톱으로 지원한다./hyk@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