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금리인상 예고] “부동산 시장, 금리 올라도 단기 영향 미미”

부동산 입력 2021-06-17 19:51:39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금리 인상해도 부동산 시장 영향 미미”

“금리인상 여파 실물시장까지 시간 걸려”

“금리 저점 찍었다…전환점 맞이할 듯”

“9억 초과 주택보다 중저가에 영향 클 듯”

 

[앵커]

금리가 오를 것이란 전망에 ‘영끌’해 집 산 사람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먹고 살 돈도 부족한데 대출이자까지 늘어나면 생활이 더 힘들어질 수 있기 때문인데요. 대출을 많이 낀 매물들이 시장에 쏟아져 집값 하락까지 이어질까요. 지혜진기자가 알아봤습니다.

 

[기자]

기준금리 인상에도 당장 부동산 시장이 받을 영향은 미미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기준금리 인상이 실물시장까지 영향을 미치는 데 시간이 걸리는 데다, 금리가 오른다고 해도 소폭 오르는 데 그칠 것이라는 전망 때문입니다.

 

현재 기준금리는 한국은행이 지난해 5월 사상 최저인 0.5%로 낮춘 이후 1년 이상 유지 중입니다. 다만 이제는 금리가 저점을 찍고 올라갈 일만 남은 상황에서, 전환점이 될 수 있다는 해석입니다.

 

[싱크] 김덕례 / 주택산업연구원 주택연구실장

“단기적으로 급격한 금리인상은 어려울 것이기 때문에 단기적인 영향보다는, 장기적으로 영향이 있을 거고. 소비자 입장에서 보면 이제 금리가 저점기를 끝내고 금리가 앞으로 오르는 시장으로 환경변화가 예고되기 때문에 금리 인상에 어떻게 대처할지…”

 

이미 부동산 시장은 규제 때문에 대출을 받기 힘든 상황.

금리인상의 영향은 대출이 어려운 9억원 초과 주택보다 오히려 중저가를 구입하려는 실수요자에게 더 크게 다가올 수 있다는 해석도 나옵니다.

 

[싱크] 김효선 / NH농협은행 올백자문센터 부동산수석위원

“오히려 대출이 안되는 구간보다는 6억 미만이나 9억 이하 아파트들한테 좀더 영향을 줄 수 있을 것 같고…  고가나 최고가 아파트보다는 6억, 9억 이하되는 중저가 아파트들한테 미치는 영향이 좀더 있을 것 같아요.”

 

서울경제TV 지혜진입니다. /heyjin@sedaily.com

 

[영상편집 김현지]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