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셔리 핸드백ODM 글로벌 1위, ‘시몬느액세서리컬렉션’ 코스피 상장 추진

증권 입력 2021-06-11 17:44:54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시몬느액세서리컬렉션이 연내 코스피 상장을 위한 공식절차에 착수했다.

 

럭셔리 핸드백 ODM 글로벌 1시몬느액세서리컬렉션(대표이사 박은관)은 한국거래소에 유가증권시장 상장을 위한 상장예비심사 청구서를 제출했다고 11일 밝혔다삼성증권과 미래에셋증권이 대표주관을 맡았고, 공동주관은 한국투자증권으로 올 하반기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 2015시몬느로부터 인적분할된 시몬느액세서리컬렉션(이하 시몬느)은 럭셔리 핸드백 ODM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회사의 핵심 경쟁력은오랜 업력 기반의 시장 지배력 디자인, 생산, 품질보증, 런칭을 아우른 풀서비스 플랫폼 구축 글로벌 명품브랜드와의 공고한 파트너쉽 업계 최대 생산 CAPA 등을 꼽을 수 있다.

 

특히, 시몬느는 럭셔리 핸드백 디자인에서 소재 개발, 설계, 생산에 필요한 풀 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해 고객사별 맞춤형 샘플대응과 생산역량을 갖춰 탄탄한 고객사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실제로 시몬느는 마이클 코어스, 코치, 케이트 스페이드, 토리버치 등 주요 글로벌 명품브랜드와 20년이 넘는 장기간 파트너쉽 거래관계를 형성하며 동반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이 결과 글로벌 명품시장 규모가 가장 큰 북미 시장에선 약30%, 전세계 기준으론 10%의 럭셔리 핸드백 ODM 시장점유율을 차지하는 등 압도적인 시장지배력을 자랑한다.

 

더불어 설립일부터 지금까지 명품 핸드백 누적 생산량은 36,000만개로 일열로 나열하면 지구 3바퀴가 넘는 규모이다. 글로벌 생산기지를 통해 연간 3,000만개의 업계 최대 생산 CAPA를 구축해 명실공히 이 분야 글로벌 탑 플레이어로 도약했다.

 

2020년 매출액은 6,218억 원, 영업이익 467억 원, 1분기 매출액은 1,542억 원, 영업이익 176억 원을 달성해 업계 평균 대비 2배 높은 11%대의 영업이익율을 기록하고 있다. IB업계에 따르면, 올해는 전세계 소비 심리 개선, 명품소비의 가파른 회복으로 실적 턴어라운드가 기대된다.

 

박은관 시몬느 대표이사는 상장 이후에도 제품 라인업 확대 및 거래처 다변화를 통해100년 가는 명품 장수 기업으로 지속 성장하겠다고 전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