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조 9,893억원 규모 제2회 추경 편성…제1회 추경예산(2조 7,072억원)보다 2,821억원(10.4%) ↑

전국 입력 2021-06-01 18:47:49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위드 코로나19 시대’ 대응, 민생 안정, 시민과의 약속 이행에 역점

경기 수원시 팔달구 수원시청사 전경.[사진=수원시]

[수원=임태성 기자] 경기 수원시가 29,893억원 규모의 2021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했다고 1일 밝혔다.

 

2회 추경은 ‘with COVID-19’(위드 코로나19, 코로나19와 함께 살아가는 시대)에 시민들이 코로나19 이전 일상을 회복하도록 지원하면서 시민과의 약속을 이행하고, 민생을 안정시키는 데 초점을 맞췄다.

 

2회 추경예산은 제1회 추경예산(27,072억원)보다 2,821억원(10.4%) 증가한 29,893억 원으로 일반회계 2,628억원, 특별회계 193억원이 증액됐다.

 

재정구조조정으로 100억원 규모의 세입경정을 추진했고, 경정으로 마련한 재원으로 세출예산을 편성해 총 추경 규모는 2,921억원이다.

 

수원시는 제2회 추경 예산안을 61일 의회에 제출하고, 오는 22일 확정할 계획이다.

 

일반회계 재원 증액 내역은 지방세 150억원, 세외수입 82억원이다. 조정교부금·지방교부세 603억원, ·도비 보조금 641억원 등을 증액하고 지방채 85억, 보전수입·내부거래 1,067억원을 활용해 총 2,628억원을 세입예산으로 편성했다

 

일반회계 세출예산은 코로나19로 정상 추진하지 못한 상반기행사·축제사업, 집행 잔액 등 100억원을 감액하고, 자체 사업 1,229억원, ·도비보조금 등 보조사업 1,449억원,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재해재난목적예비비 50억원을 증액했다.

 

2회 추경은 선택과 집중으로 전략적 재정투입에 초점을 맞췄다. 우선 위드 코로나19 시대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총 266억원을 코로나19의 확산세 차단과 종식을 위한 사업에 반영했다.

 

지역예방접종센터 운영 등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사업에 19억원 선별진료소 운영, 방역사업에 53억원 코로나블루’(코로나19로 인해 생긴 우울감)에 대응하기 위한 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 운영에 4억원 지역방역일자리, 한시생계지원 등 민생·지역경제 활성화에 140억원 예기치 못한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예비비로 50억원을 편성했다.

 

또 민선 7시민과의 약속을 충실하게 이행하기 위해 주요 현안 사업에 1,535억원을 편성했다. 수원문화시설 건립에 183억원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 사업, 북측 진입도로 개선에 180억원 친환경 교통수단 확대를 위한 전기자동차 보급사업에 121억원 생활형 도심공원 수원수목원 조성에 70억원 교통약자 배려를 위한 저상버스 도입사업에 46억원 수원역 성매매 집결지 정비에 따른 거점 공간 조성, 도로개설 등에 43억원을 투입한다.

권찬호 수원시 기획조정실장은 "희소한 재원을 효율적으로 배분해 시민을 위한 재정 지출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