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화학, 1분기 영업익 134억원…전년비 783%↑

증권 입력 2021-05-18 09:47:17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이수그룹(회장 김상범) 계열사 이수화학(대표 류승호, 005950)의 1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으로 증가했다.

 

이수화학은 17일 공시를 통해 1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3,496억원, 영업이익 134억원을 기록했다고 18일 밝혔다. 영업이익의 경우 전년 동기 대비 783%  증가하며 큰 폭으로 늘었다. 별도 기준으로는 매출액 2,695억원, 영업이익 137억원이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소폭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228% 증가했다.

 

이수화학은 영업이익 증가 배경으로 주요 제품의 수익성 향상을 꼽았다. 국내에서 이수화학이 단독 생산하고 있는 연성알킬벤젠(이하 LAB)은 글로벌 수급 불균형 현상 지속으로 판가 상승 대비 원가 상승이 크지 않아 수익성이 큰 폭으로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고분자 분자량 조절제 TDM의 주요 용도인 ABS, NB라텍스 역시 수요가 증가한 가운데, 미국 텍사스 한파로 인해 공급이 제한된 점도 수익성 향상에 영향을 미쳤다고 전했다.  

 

이수화학은 주력 제품 LAB를 비롯한 TDM 전방산업 시장의 현재 추세가 2분기에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 만큼, 향후에도 실적 호조세를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수화학 관계자는 "2분기에는 주요 제품의 시황 호조와 더불어 PCM 원료 판매가 본격 진행될 계획이다”라며 “특히 자회사 이수앱지스 또한 스푸트니크V(러시아 코로나 백신) 시생산이 개시된 만큼, 지속적인 실적 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hyk@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