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기업 전용 5G 서비스 ‘P-5GX’ 출시…‘3중 보안’으로 데이터 보호

산업·IT 입력 2021-05-17 10:00:10 수정 2021-05-17 10:16:17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SKT가 개발한 사용자 관리 시스템 ‘MDMS’를 통해 고객사 관리자가 등록된 단말을 통합 제어하는 모습. [사진=SKT]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SK텔레콤은 산업 데이터의 철저한 보호를 원하는 업체들을 위해 기업 전용 5G 서비스인 ‘프라이빗(Private)-5GX’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P-5GX’는 △기업 전용 5G 네트워크 △전용 MDMS △전용 요금제 등을 통해 고객사가 완벽한 네트워크 보안 속에서 효율적으로 데이터를 관리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다.


‘P-5GX’의 가장 큰 장점은 AI 지능형 망 제어 기술을 통해 기존 망을 사용하면서도 고객사의 데이터 사용 구간을 개별적이고 독자적인 네트워크로 구분한다는 점이다. 이를 통해 ‘P-5GX’ 가입 기업은 허가한 단말에 한해 사내 네트워크 이용이 가능하도록 트래픽과 서비스를 관리할 수 있는 반면, 외부의 네트워크 접근은 철저하게 차단할 수 있다.


또 기존 망과 구분되어 서비스가 제공되는 만큼 ‘P-5GX’ 사용자는 가장 짧은 경로를 통해 데이터를 송수신해 ‘빠른 응답 속도(Low Latency)’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SKT는 ‘P-5GX’의 빠른 응답 속도를 통해 기업들이 메타버스 회의 같은 실감형 AR/VR 서비스를 포함해 스마트팩토리, 시설물 관제 등의 다양한 5G 특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P-5GX’는 전용 네트워크의 운영에 더해 ‘MDMS’와 보안 유심(USIM)의 ‘3중 보안’으로 산업 데이터의 유출을 완벽하게 차단한다.


‘MDMS’는 기업 고객들의 ‘P-5GX’ 사용을 위해 SKT가 독자 개발 시스템이다. 관리자는 보안 관련 △법인가입자 등록∙삭제 △접속 가능 지역∙시간 설정 △IoT 디바이스 설정∙제어 등 관리 △회선∙그룹별 데이터 사용량 부여 △속도 제어 등 허가 단말에 대한 통합 관리가 가능하다.


또 메모리 저장 기능이 제한된 ‘보안 유심’을 탑재해 데이터 유출의 가능성을 완벽히 차단한다.


‘P-5GX’ 선택 기업은 기업 전용 5GX 슬림 ∙ 스탠다드의 2가지 기본 요금제와 데이터 사용량에 따라 선택 가능한 부가서비스 형태로 최대 200TB까지 다양한 데이터 플랜을 제공한다.


데이터 플랜은 가입 단말 전체의 사용 데이터 총량 기준으로, 가입 기업은 스마트폰, IoT, 모뎀 등 업무에 사용되는 다양한 단말기의 데이터 사용 총량에 맞춰 자율적으로 최적의 플랜을 선택할 수 있다.


요금제에 대한 자세한 내용 및 문의는 SKT 공식 B2B 웹사이트 T월드비즈(http://b2b.tworld.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경제산업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