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현대차 모빌리티 혜택 ‘Hyundai Mobility카드’ 출시

금융 입력 2021-04-26 09:15:2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현대자동차와 현대카드가 모빌리티 라이프 혜택을 업그레이드 한 PLCC ‘Hyundai Mobility카드’를 새롭게 선보였다고 26일 밝혔다. 

‘Hyundai Mobility카드’와 ‘Hyundai Mobility Platinum카드’로 구성된 이번 신상품은 기존 ‘Hyundai BLUEmembers카드’를 업그레이드한 상품으로, 적립되는 리워드를 ‘블루멤버스 포인트’에 집중해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블루멤버스 포인트는 현대자동차 고객들을 위한 멤버십 포인트로, 현대자동차 구매와 운영 및 유지관리는 물론 다양한 제휴처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특히, ‘Hyundai Mobility카드’는 기존 상품 대비 주유, 정비, 세차 등 차량 유지관리와 대중교통, 카셰어링 등 모빌리티 업종 이용 시 포인트 적립 혜택을 강화했다.

우선, Hyundai Mobility카드는 월 50만 원 이상 사용 시 모든 가맹점에서 사용한 금액의 1%를 한도 제한 없이 블루멤버스 포인트로 적립해준다. 차량 유지관리 업종을 이용하면 2%(월 이용금액 30만 원 한도), 모빌리티 업종을 이용하면 1%(월 이용금액 30만 원 한도) 추가 적립 혜택도 누릴 수 있다. 현대자동차 신차 구매 시에는 1.5%의 특별 적립 혜택이 주어진다.

‘Hyundai Mobility Platinum카드’는 당월 이용금액 50~200만 원이면 1%, 200만 원 이상이면 1.5%의 기본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당월 200만 원 이상 이용 시에는 차량 유지관리와 모빌리티 영역에서 각각 3%와 1.5%를 추가 적립해, 최고 4.5%의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자동차의 신차를 구매할 때는 2%의 특별 적립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양사는 Hyundai Mobility카드와 함께 ‘Hyundai EV카드’도 새롭게 선보였다. 급속도로 커지고 있는 친환경 자동차 시장 트렌드에 맞춰 전기차, 수소차 충전 시 리워드 혜택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Hyundai EV카드는 당월 이용금액에 따라 충전금액의 최고 100%(월 2만 원 한도)를 블루멤버스 포인트로 적립해준다.

한편, ‘Hyundai Mobility카드’는 현대자동차의 최신 트렌드와 전통에 대한 오마주를 담은 디자인 6종, ‘Hyundai EV카드’는 현대자동차의 차세대 전기차인 아이오닉5의 픽셀에서 모티브를 딴 디자인 4종 중 개인의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연회비는 ‘Hyundai Mobility카드’와 ‘Hyundai EV카드’가 3만 원(국내전용/국내외겸용 동일), ‘Hyundai Mobility Platinum카드’가 7만 원이다./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금융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