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넷, 1분기 최대 실적…전년 동기 대비 40%성장

산업·IT 입력 2021-04-23 09:44:15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휴넷은 1분기에 올해 확정 매출 414억 원을 확보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분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이자, 전년 동기 대비 40% 성장한 수치다.


휴넷은 지난해 최대 연 매출을 달성한 데 이어, 올해도 폭발적인 신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휴넷 관계자는 코로나로 인해 비대면 교육으로 많은 관심이 쏠린 가운데, 오프라인 교육이 이러닝으로 빠르게 전환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우선 기업들의 온라인 교육 플랫폼 도입이 눈에 띄게 증가했다. 사이버연수원, 학습관리시스템(LMS, Learning Management System), 라이브 강의 솔루션 등이 여기에 해당한다. 병원협회 D사, 기술협회 H사, 보건교육원 B사 등이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이러닝을 시작하며 휴넷의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도입했다.  


또한 전통적인 오프라인 교육 영역들의 온라인 전환이 급물살을 타고 있다. 대표적인 집합교육인 신입사원 입문교육, 승진자 교육 등이 지난해부터 이러닝으로 바뀌기 시작했다. 이러한 분위기가 올해도 이어지며 레저기업 C사, 에너지기업 G사, 렌탈기업 C사 등이 핵심 인재 교육을 비대면으로 진행하는 등 온라인 교육이 오프라인 교육을 대체하고 있다.


조영탁 대표는 “코로나 2년 차를 맞아 지난해부터 이어진 비대면 이러닝의 성장이 가속화되고 있다. 4월 현재, 연 매출 500억을 확정했다. 지난해 코로나로 오프라인 교육을 미루었던 기업들도 올해는 빠르게 비대면 교육을 도입하고 있어, 이러닝의 성장 속도가 점점 빨라질 것으로 보인다.” 라고 말했다.


휴넷은 이 같은 성장세를 발판으로 올해 초 휴넷USA와 인공지능교육연구소를 신설했으며, 2023년 상장을 계획하고 있다. /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