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아파트값 급등…재건축 초강세

부동산 입력 2021-04-19 23:06:07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국부동산원 조사에 따르면 올 들어 지난주까지 송파구 아파트값이 1.77% 올라 서울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

 

이어 강남구와 노원구가 각각 1.42% 상승해 뒤를 이었고, 서초구(1.40%), 마포구(1.38%) 등의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들 지역의 공통점은 모두 재건축 시장에서 주요 단지로 꼽는 아파트가 있는 곳입니다.

 

실제 송파구는 잠실동 주공5단지를 비롯해 신천동 미성·크로바·장미아파트, 방이동 올림픽선수기자촌아파트 등이 집값 상승을 이끌고 있습니다.

 

한편, 서울 전체 아파트값은 주간 누적 기준으로 1.12% 상승했습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0.13%)과 비교하면 상승률이 10배에 육박하는 셈입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