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아 주지사, “SK 수입금지 번복해야”

산업·IT 입력 2021-04-09 20:07:20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브라이언 켐프 미국 조지아주지사가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국제무역위원회 ‘ITC’의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수입금지 조처를 뒤집어줄 것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켐프 주지사는 현지 시간으로 8일, 성명을 발표하고 “최소 2,600명 조지아인의 일자리가 ITC 판결에 대한 바이든 대통령의 결정에 달려 있다”면서 “대통령이 자신의 권한을 행사해 옳은 일을 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면서 거부권 행사를 요청했습니다.

지난 2월10일 미국 ITC는 LG에너지솔루션과 SK이노베이션의 영업비밀 침해 분쟁에 대한 최종 결정에서 SK이노베이션의 영업비밀 침해를 인정하고 SK측에 10년간 수입금지 명령을 내렸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의 ITC 결정에 대해 거부권 행사 기한은 이번달 11일까지입니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경제산업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