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로핏, IPO 주간사로 미래에셋대우 선정…”내년 상장 목표”

증권 입력 2021-03-23 09:06:57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뇌질환 AI솔루션 전문기업 뉴로핏이 미래에셋대우와 상장 주간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올해 하반기 기술평가를 받고 내년 하반기 상장을 신청한다는 계획이다. 

 

뉴로핏은 자체 개발한 AI 기반 ‘뉴로핏 세그엔진(Neurophet SegEngine)’을 활용해 치매뇌졸중 등 뇌질환 진단부터 치료가이드 및 치료까지 뇌질환 관련 종합 의료 솔루션을 제공한다.

 

현재까지 MRI 뇌 영상 분석 시 사용되는 프로그램은 서양인 표준 뇌 모델을 사용해 인종 간의 차이를 반영하지 못하고분석 시간도 수 시간 이상 걸리는 등 한계점을 보였다반면 뉴로핏 세그엔진은 인종나이성별에 상관없이 1분 이내에 뇌 영상 분할 및 분석이 가능하다.

 

또한 뉴로핏의 뇌질환 영상분석장치 소프트웨어 ‘뉴로핏 아쿠아(NEUROPHET AQUA)’는 육안으로 진단이 어려웠던 MRI 뇌 영상을 구획화 후 위축 분석 등을 통해 조기 뇌질환 발견을 가능하게 한다지난해 하반기부터 다양한 의료 기관 및 검진센터에 공급 중이며 판매 경로를 확대할 계획이다.

 

빈준길 뉴로핏 대표이사는 “MRI 영상 분석 시장 규모는 매년 성장 중이며 그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분야가 뇌신경분야라며 “대학원 시절부터 뇌과학 분야에 집중하여 매진한 만큼 기술력에는 자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주간사 선정을 시작으로 하반기 기술평가도 차질 없이 준비해 내년에 성공적으로 코스닥 시장에 상장하겠다고 강조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