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전셋값이 3년전 매맷값 넘는 단지 속속 등장"

부동산 입력 2021-03-05 10:08:07 수정 2021-03-05 14:58:49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 아파트 전세가격 및 3년전 매매가격 비교. [사진=리얼하우스]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전셋값 상승과 전세물건 품귀 현상이 빚어지면서 `내 집 마련` 수요가 늘고 있다.


5일 리얼하우스가 KB부동산리브온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가격은 2018년 이후(올해 2월 기준)까지 3년간 27.7%(3.3㎡당 739만원→931만원) 올랐다. 


현재 전셋값이 3년 전 매맷값을 넘어선 단지들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를 보면 서울 은평구 진관동 `은평뉴타운 박석고개 힐스테이트 1단지` 전용 59㎡A형은 올해 2월 전세 보증금 6억2,000만원(10층)에 계약했다. 3년 전 매맷값은 5억원 중후반대였다.


경기도 성남시 중앙동 `중앙동 힐스테이트 2차` 전용 84㎡는 지난 1월 6억5,000만원(15층)에 전세 거래가 이뤄졌다. 같은 유형은 지난 2018년 1월만 해도 4억5,500만원(15층)에 매매 계약이 체결됐다. 3년 전 매맷값에 2억원을 더해야 현재 전셋집을 구할 수 있다.


대구 동구 신천동에도 유사한 사례가 있다. `동대구 반도유보라` 전용 59㎡형은 올해 1월 4억원(10층)에 전세 계약을 체결했다. 2018년 1월엔 분양권 상태로 3억4,120만원(10층)에 거래됐다.


이런 와중에 수도권에선 의정부, 파주, 양주 등 서울 주변 도시에 아파트가 공급되고 있다. 지방에서는 부산 접근성이 좋은 김해, 양산, 대구 접근성이 좋은 경산 등에서 분양이 이뤄지고 있다. 


오는 6월 포스코건설은 경기도 의정부시 복합문화융합단지에 `의정부 리듬시티 더샵(536가구)`을 공급한다.


대방건설은 경기도 파주시 운정신도시 A35·37블록에 `파주운정신도시 디에트르(809가구)`를 이달 중에 분양한다. 향후 GTX- A노선 운정역(2023년 개통 예정)을 이용할 수 있는 지역이다.


두산건설·코오롱글로벌 컨소시엄은 경남 김해시 신문동 699-1번지 일대에 ‘김해율하 더스카이시티’를 이달 중 분양한다. 공동주택 3,764가구와 오피스텔 629실 총 4,393가구 규모로, 1,254가구가 일반분양 예정이다.


대우건설은 경북 경산시 중산동 경산중산지구 C4-1블록에 ‘경산 중산지구 푸르지오(506가구)’를 다음 달에 분양한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