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우간다 3개 공식 법인등록 완료

금융 입력 2021-01-28 09:52:19 정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파멜라코무기샤협동조합담당관(새마을금고개척자그룹)이나킬라갈라 마을에서 새마을금고 설립교육을 하고 있다.[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새마을금고가 우간다에서 3개 공식 법인등록을 완료하고 창립총회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설립된 3개 새마을금고는 8개 마을에 지점을 설치·운영해 농촌지역 소농에 대한 맞춤형 금융상품 및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우간다 농촌지역 금융포용을 위한 새마을금고 설립 및 지원 사업’은 2018년 10월 농촌지역 마을 단위 30명의 등록회원으로 시작됐다. 


개도국 금융기관의 지속가능성을 측정하는 금융자립도 지표 또한 우간다 새마을금고는 100%를 초과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새마을금고는 그동안 개발도상국의 빈곤 해소와 금융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새마을금고 전파를 추진해왔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순영 기자 금융부

binia96@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