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통장에서 직접결제 ‘우리페이 계좌결제 서비스’ 출시

금융 입력 2021-01-25 10:57:32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우리카드는 자체 간편결제 서비스 우리페이에 우리은행 입출금계좌를 등록해 결제할 수 있는 ‘우리페이 계좌결제 서비스’ 출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우리은행 고객이면 누구나 우리페이 모바일앱을 통해 365일 24시간 언제든지 손쉽게 계좌를 등록하여, 우리페이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다. 고객의 우리은행 계좌를 한 번에 일괄 조회하고 선택할 수 있으며, 신청정보 자동입력 기능도 적용돼 간편하게 서비스 등록을 완료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결제는 체크카드와 동일하게 매번 결제 시마다 등록된 계좌에서 즉시 출금된다. 네이버, G마켓, 옥션 등 대부분의 온라인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오프라인에서는 BC사 및 페이코 가맹점에서 결제가 가능하며, 중국·동남아시아 등 해외에서도 QR결제를 통해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다. 


출시 기념 이벤트도 진행된다. 6월 말까지 서비스 이용금액의 0.2% 포인트 적립 혜택이 제공되며, 3월 말까지 서비스를 가입하고 편의점(CU,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에서 이용하면 건당 500원 캐시백(최대 10번) 혜택을 최대 5,000원까지 누릴 수 있다. 


‘우리페이 계좌결제 서비스’는 우리금융그룹이 추진 중인 통합결제플랫폼 구축의 첫 단계로서 이달 15일 출시됐다. 고객에게 편리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그룹사 내 시너지 창출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좋은 기회로 평가 받고 있다.


관련 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체크카드와 같이 계좌기반 결제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의 평균 예금잔액이 다른 고객 대비 65%가 높다는 결과가 나왔다. 이 서비스의 출시가 결국 카드사 매출 증대 뿐만 아니라 우리은행 고객의 예금 잔액 증대에도 톡톡히 기여할 수 있다는 기대감을 불러온다. 


한편, 우리카드는 올해 1분기 중 우리종합금융 입출금계좌도 계좌결제 서비스에 등록할 수 있도록 개발 중에 있으며, 우리은행 외화환전, ATM출금 서비스 등 그룹사의 다양한 서비스도 우리페이에 적용할 예정이다. 또한, 타행계좌결제 서비스 오픈 등 결제 수단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차별화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합결제플랫폼을 완성해 가겠다는 계획이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마이페이먼트, 종합지급결제업 등 디지털 지급결제 사업을 우리페이를 중심으로 구축할 계획이다”며, “이를 통해 우리카드의 디지털 경쟁력 높이는 것은 물론 우리금융그룹 시너지 사업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우리페이는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 받을 수 있으며, 이용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해당 앱에서 확인 가능하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금융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